생활문화

Life & Culture

틱톡 '감기약 치킨' 유행?..."아이들 따라할까 무섭다"

입력 2022-09-23 09:17:31 수정 2022-09-23 09:17:3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초록색 액체 제형의 감기약으로 닭고기를 조리하는 영상이 동영상 공유 플랫폼 '틱톡'에서 인기를 끌자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위험성을 경고했다.

21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틱톡에서는 최근 미국산 종합감기약 '나이퀼'(NyQuil)을 소스처럼 뿌려 닭가슴살을 요리하는 이른바 '슬리피 치킨'(Sleepy Chicken) 챌린지 동영상이 급증했다.

미국에서 나이퀼은 처방전 없이도 구매할 수 있다. 주로 기침·콧물 등 감기 증상 치료에 쓰이는 이 약품에는 주성분으로 아세트아미노펜, 덱스트로메토르판 등이 포함돼 있다.

특히 이 약을 복용하면 독실아민 성분의 효과로 진정 작용을 일으켜 졸릴 수 있다. 챌린지 이름에 '졸립다'는 의미의 '슬리피(sleepy)'가 들어간 것도 이 때문이다.

틱톡 이용자들은 나이퀼에 버무려 조리한 치킨을 먹으면 감기약을 먹은 것과 같은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그러나 FDA는 약이 가열되면 여기에 들어있는 성분의 농도, 특성 등이 변형돼 인체에 해로운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지적했다.

FDA는 성명에서 "닭고기를 먹지 않더라도, 요리 중에 발생하는 증기를 흡입하는 것만으로도 약물이 체내에 흡수될 수 있다"며 "이는 폐 손상을 유발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FDA는 "처방전이 필요 없는 약도 오남용 시 심각한 위해를 초래할 수 있다"며 "SNS 챌린지가 또래의 영향을 많이 받는 젊은 세대에게 특히 더 위험하게 작용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FDA는 이어 "아이들이 이런 의약품에 쉽게 접근하지 못하도록 주의 깊게 보관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현재 틱톡에 올라왔던 슬리피 치킨 관련 동영상은 대거 삭제된 상태다.

한편 틱톡은 10대들이 많이 이용하는 동영상 공유 서비스로, 지난해 10대들 사이에서 유행한 '기절놀이 챌린지' 영상을 따라하다 미국에서 12세 소년이 사망하는 등 논란을 일으킨 바 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2-09-23 09:17:31 수정 2022-09-23 09:17:31

#틱톡 , #감기약 , #10대 , #미국 , #FDA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