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험단 후기

Review

이제 배달이유식탈출, 아이배냇 한끼레시피와 함께해요.

  • 작성자 : gobo**
  • 등록일 : 2016.08.29
  • 조회수 : 283

 

블로그 후기 : http://blog.naver.com/gobogi1102/220799860989

 

 

 

한동안 배달이유식의 마력에 빠져서 이유식 만들기를 홀라당 까먹은 저로서는
이제 완료기 이유식에 접어들어서 슬슬 요리를 해야될것 같아서

배달이유식과는 작별하기로 했어요. 그런데 다시 이유식  만들어보려니까 어쩔...

 

기억이 안나네요..

 

 

DSC00072.jpg

 

 

 

그 와중에 만나게된 아이배냇 한끼 레시피!
아이배냇 제품은 DIY 이유식재료나 소고기 육수 등의

다른 제품도 사용해봐서 익숙한 브랜드인데요.

아이배냇 한끼 레시피의 도움을 받는다면

간단하게 이유식을 만들 수 있을것 같아서 사용해봤어요.

 

 

 

 

 

DSC00073.jpg

 

 

 

육류,해조류,농산물 등 엄성된
국내산 재료가 사용된 여섯종류의 
 아이배냇 한끼레시피의 제품중에
제가 만나본건 단호박과 전복 야채예요.

 

 

 

 

DSC00075.jpg

 

 

 

 

심플한 박스에 총 10개가 들어있는
이유식재료는 과연 어떤 제품일까요?

 

 

 

 

 

 

 

DSC00079.jpg

 

 

 

이미 많이 먹어본 만만한
단호박제품을 사용해서 만들기로 했어요.

 

 

 

 

DSC00080.jpg

 

 


제품을 개봉해보니 일렬로 늘어서 있는
아이배냇 한끼레시피

 

 

 

DSC00083.jpg

 

 


유통기한도 2017년 7월 5일까지라 든든하네요!
9월 안에 다 사용하겠지만요.

 

 

 

 

DSC00085.jpg

 

 

 

손안에 쏙 들어오는 아이배냇 한끼레시피는
6개월 아기때부터 사용할 수 있답니다.

 

 

 

 

DSC00087.jpg

 

 

 

개봉해보니 포장지보다는 쪼매난 사이즈예요.

 

 

 

 

 

DSC00091.jpg

 

DSC00092.jpg

 

 

 

 

참깨라면의 계란블록처럼 푸석푸석한
가벼움을 보여주는 한끼레시피 블럭

어서 이유식을 빨리 만들어봐야겠어요.

 

 

 

 

 

 

 

냄비에 물 150ml를 붓고
한끼레시피 제품과 밥 50g 을 넣고
죽 형태가 될때까지 끓여주라는데...


냄비 앞에 있기 싫어서 밥통의 죽기능을 이용하기로 했어요.


밥솥을 이용하여 조리한 레시피도 있었으면 하는 바램,

없어서 내맘대로 계량하여 해본 자작레시피입니다.

 

 

 

 

 

 

 

DSC00129.jpg

 

 

 

 

넘나 맛난 포프리쌀 100g 과 한끼레시피
블럭 2개, 그리고 소고기 50g  을 준비했어요.


위 재료로 만드니 200g 이유식 용기를
총 3개 채울 수 있었어요. 거의 5번 먹을분량 나와요.

 

 

 

 

 

DSC00133.jpg

 

 

 

쌀을 씻은 후에 재료를 넣어줍니다.
우와왕. 넘나 간단해라. ㅋㅋ

 

 

 

 

 

DSC00137.jpg

 

 

 

그리고 300ml 의 물을 부어줍니다.

블럭이 물에 닿으니 이내 사르르 녹네요.
바로 풀어졌기에 휙휙 저어줬답니다.

 

 

 

 

 

DSC00142.jpg

 

 

 

이제 밥통에게 모든걸 맡기기!

 

 

 

 

 

20000101000242_IMG_0006.jpg

 

 

 

죽모드 1시간이 지나고 나서
고슬고슬하지만 물기가 가득한
죽스러운 밥이 완성됐어요.

이제 12개월이 다가오는 저희 아이는 완료기
이유식을 먹기때문에 이정도 밥이 딱이랍니다.

 

 

 

 

20000101000051_IMG_0009.jpg

 

 

 

엄청난 소고기량 어쩔 ㅋㅋㅋ
충분한 철분섭취는 중요하니께!!


담에는 소고기는 30g 정도만 넣고
한끼레시피 제품은 3개를 넣으면 딱이겠어요.

 

 

 

 

20000101000246_IMG_0014.jpg

 

 

 

냄새부터 심상치 않았는지 본인 밥이
등장하자마자 성큼 밥상으로 올라와서

킁킁대는 냄새맡는 아이는 숟가락에

이유식을 올려주니까 휙휙 장난치는듯했으나

 

 

 
 

 

20000101000250_IMG_0015.jpg

 

 

이내 입안으로 갖다넣네요.
근데 자세 어쩔거임. ㅋㅋ

 

 

 

 

 

20160828210004_IMG_0028.jpg

 

 

 

의자에 앉혀놓고 정식으로 이유식을 줘봤어요.
뭔가 음미하는 표정이 심상치 않네요.

 

 

 

20160828210111_IMG_0032.jpg

 

 

 

맛이 마음에 들었는지 이내 환하게 웃으며
입을 벌리며 맛있게 이유식을 먹는 모습을 보니

넘넘 뿌듯해지네요.

 

 

 

DSC00089.jpg

 

 

 

 

뭔가 넣지도 않았는데 적당히 간도 되있고
맛있게 만들어져서 아이가 참 즐겁게
먹었던 아이배냇 한끼레시피로 만든 이유식!

앞으로도 아이배냇과 함께 즐거운
이유식 라이프를 즐겨야겠어요.



본 포스팅은 해당업체로부터
제품을 제공받아 작성된 후기입니다.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