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한우리평생교육원, ‘독서 지도사 과정’ 개강

입력 2011-04-18 13:02:24 수정 2011-04-18 14:15:2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한우리 독서문화운동본부 평생교육원이 다음 달 12일 서울을 시작으로 인천, 부산, 남양주에서 독서 지도사 과정을 개강한다.

독서 지도사는 독서교육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아동과 청소년에게 듣기, 말하기, 읽기, 쓰기 등 독서지도는 물론 독서교육 학습상담가로 활동할 수 있는 전문 기도교사다. 이는 노동부와 한국고용정보원에서 ‘여성, 재취업이 용이한 직업’으로 인정됐다.

본 교육원 수강생들은 강의를 마친 후 2주간 전 과목 온라인 재수강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서울본부의 주말, 야간반 등록 시 노동부 환급 과정이 적용될 뿐만 아니라 비정규직의 경우 능력개방카드 소지자에 한해 수강료 60%가 지원돼 현재 취업중인 이들에게도 자기계발을 할 수 있는 기회가 된다.

교육과정은 총 4개월로 <독서교육론>, <독서논술지도론>, <독서자료론>, <독서지도방법론> 등의 커리큘럼으로 진행된다.

온라인 반은 매월 25일 개강, 시간에 구애 없이 교육기간 내 자율수강이 가능하며 한 달간 재수강 혜택도 주어진다.

한우리독서문화운동본부 박철원 회장은 "독서지도사와 같은 전문 인력을 양성하는데 주력하고 있다”며 “최근에는 독서지도사가 주부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는데, 독서지도사 자격증 취득 시 취업 지원을 받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말하기, 읽기, 쓰기 등 자녀의 독서교육 지도에 큰 도움이 되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조으뜸 기자 (ced@kmomnews.com)

[연관기사]

▶‘대세’ 아이유, 영화 주제가에 도전장
▶봄나들이 최고 아이템 도시락, 어떻게 준비할까
▶어린이날 선물 알뜰 구매 찬스
▶김그림, 독특한 무대의상 ‘가슴에 시선 집중'
▶냉장고 속 식품 보관 노하우, ‘명당을 찾아라’
입력 2011-04-18 13:02:24 수정 2011-04-18 14:15:2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