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충무공 이순신 탄생기념 축제 22일 개막

입력 2011-04-20 11:36:27 수정 2011-04-20 11:37:3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시 중구는 충무공 탄생 466주년을 맞이하여 22일부터 29일까지 충무공 이순신 장군이 태어난 건천동(지금의 인현동, 명보극장 부근)과 충무아트홀, 청계천, 석호정 등에서 탄생 기념 축제를 개최한다.

축제 첫날 22일부터 26일에는 남산 중턱에 있는 국궁장 ‘석호정’에서 중구 관내 초등학생들이 참여한 가운데 궁도 체험 행사가 펼쳐진다.

26일에는 청계천 광통교에서 관내 초등학생 4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각자 제작한 모형 거북선 띄우기 행사가 열린다.

재활용품을 이용하는 등 여러 기법으로 만든 다양한 거북선 모형이 등장해 외국 관광객은 물론 시민들의 눈길을 모을 것으로 보인다.

이 행사는 조형부문과 경주부문으로 나누어 펼쳐지며 각 부문별로 대상, 금상, 은상, 동상을 시상한다.

충무공 탄신일인 28일 오전11시부터 명보극장 사거리 특설무대에서 탄생 기념식 및 다례가 열린다.

이날 덕수 이씨 13대손이 이순신 장군의 영정을 봉안하며, 분향ㆍ술잔을 올리는 헌작ㆍ축문 낭독 등의 순으로 다례를 지낸다.

다례 후에는 내빈과 추진위원, 학생 등이 헌화를 하며, 중구구립합창단이 충무공의 노래를 힘차게 들려줄 예정이다.

이밖에도 충무아트홀 충무갤러리에서는 애국ㆍ애족정신 및 호국사상을 담은 작품과 전통문화를 상징하는 충무공 이순신 시ㆍ서화전이 열린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김석류 ‘임신 13주차’, ‘김태균 아빠된다’
▶우리집 애물단지 전집(全集), 보물로 만들어 줄 ‘팁’ 대공개
▶슈퍼스타K3 진행자 김성주, ‘이색 공약’
▶강수정 쌍둥이 유산 '복 두배로 받았다고 좋아했는데...'
▶태연 이어 휘성까지, ‘무대 위 습격’ 아찔한 순간



입력 2011-04-20 11:36:27 수정 2011-04-20 11:37:3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