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고득점 위한 과목별 '공략법' 개봉박두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고득점 위한 과목별 '공략법' 개봉박두

입력 2011-04-20 13:44:22 수정 2011-04-20 13:44:2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중간고사는 코앞인데, 책상에는 공부해야 될 책들이 무수히 쌓여있다.

방대한 시험범위에 늘어난 서술형 문항 대비, 암기과목은 왜 이렇게 많은지, 마음을 다잡고 책상 앞에 앉아보지만 어떻게 손을 대야할지 막막하기만 하다.

이런 학생들의 부담을 덜어주고자 첫 중간고사의 고득점을 위한 중등 과목별 학습법을 알아봤다.

국어, 지문 반복읽기로 ‘핵심’ 파악

지문 속에 문제를 풀 수 있는 힌트가 숨어져있다.

교과서를 토대로 여러 번 반복해 읽되 내용을 정확히 이해하면서 글의 주제나, 특성, 글쓴이의 목적 등을 생각하면서 읽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시·소설 같은 문학은 시대적 배경이나 글의 목적, 특징, 생소한 어휘를 파악하는 유형이 논설문, 설명문 같은 비 문학은 전체 흐름을 파악하면서 단락별 주제를 묻는 문제들이 자주 출제된다.

또한 작품을 읽고 난 뒤 단원 별로 제시된 학습활동을 통해 자신의 생각 및 특징을 정리하면 큰 도움이 된다.

영어, 기초 문법 다지며 어휘는 완벽 암기

영어는 주로 문법이나 정확한 표현을 요구하는 문제들이 출제되기 때문에 기초 문법을 탄탄히 다지는 것이 중요하다.

또 교과서 및 자습서를 병행하면서 각 단원의 중요한 문법과 표현을 익히도록 한다.

빈칸 채우기나 단어를 활용한 영작도 자주 출제되므로 수업시간에 배운 중요표현, 본문 단어, 숙어들도 꼼꼼히 암기하는 것이 중요하다.

수학, 개념·공식 익힌 후 유형 파악

수학 역시 기본 개념이 확실히 잡혀 있어야 서술형이나 응용문제를 풀 수 있는 과목이다.

따라서 각 단원별 개념과 공식을 익힌 후 문제를 반복해서 풀어봐야 한다. 이때 틀린 문제들은 해당 개념이나 공식을 확인하고 문제에 어떻게 적용됐는지를 반드시 짚고 넘어간다.

기본 개념이 정리됐다면 기출문제집을 통해 유형을 익히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미래엔 1등만들기팀 김 화진 팀장은 “국·영·수 과목은 변별력을 길러주는 다양한 문제풀이를 통해 시험 유형을 익히는 것이 중요하다”며 “틀린 문제나 유형은 오답노트에 따로 정리하며 풀이과정, 해설을 꼼꼼히 되짚어보는 것이 시험 대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사회, 교재는 한 권만, 내용 추가하며 정리

암기과목인 사회는 시험 범위가 방대하므로 많은 내용을 처음부터 세부적으로 공부하기 어렵다.

따라서 참고서 한 권을 선택해 문제를 풀고, 새로운 내용이 나올 때마다 내용을 첨가하며 공부하는 것이 좋다. 이렇게 해야 시간 낭비를 줄일 수 있고, 시험 직전 노트를 한번 쭉 넘겨보는 것만으로도 도움이 된다.

사회는 교과서에 실린 지도·표·사진·읽기 자료를, 역사는 원인과 배경, 과정과 결과를 이해하고 있는지를 묻는 문제가 빈번히 출제되므로 핵심개념과 관련 자료의 관계를 잘 파악하는 것도 중요하다.

과학, 실생활에 개념·공식 적용하기

과학은 개념과 원리를 알고 기본적인 실험 내용을 알아야 문제를 풀 수 있다.

각 교과서 목차를 보고 소단원에서 다루는 소재개념과 원리를 파악하고, 해당 공식과 용어를 확실히 정리해야 한다. 특정개념을 실생활에 적용해 유추하거나 실험에 대한 이해를 묻는 문제가 많으므로 과정에서 개념을 도출하는 역방향 학습도 중요하다.

문제풀이를 할 때는 난이도별 다양한 유형이 수록된 문제집을 선별해 차근차근 계획을 세워 풀어나가야 하며, 틀린 문제는 오답노트를 통해 재정리, 반복해야 완전 학습이 가능해진다.

김화진 팀장은 “과학·과목은 틀린 문제에서 또 틀릴 가능성이 많기 때문에 번거롭더라도 오답노트를 활용하는 것이 높은 성적을 얻을 수 있는 방법”이라며 “오답노트를 만들 때 간단하고 본인이 보기 편하게 만드는 것이 가장 좋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조으뜸 기자(ced@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김석류 ‘임신 13주차’, ‘김태균 아빠된다’
▶우리집 애물단지 전집(全集), 보물로 만들어 줄 ‘팁’ 대공개
▶슈퍼스타K3 진행자 김성주, ‘이색 공약’
▶강수정 쌍둥이 유산 '복 두배로 받았다고 좋아했는데...'
▶태연 이어 휘성까지, ‘무대 위 습격’ 아찔한 순간
입력 2011-04-20 13:44:22 수정 2011-04-20 13:44:2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