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정일우 '부상투혼‘, 코뼈 부상에도 ‘49일’서 열연

입력 2011-04-22 10:47:04 수정 2011-04-22 10:48: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SBS 수목미니시리즈 ‘49일’에 출연중인 배우 정일우가 촬영 중 코에 부상을 입고도 촬영에 임하며 부상투혼을 펼치고 있다.

지난 21일 방송된 ‘49일’ 12회분에서는 정일우의 콧잔등에 전에 없던 푸르스름한 멍자국이 발견됐다.

그의 소속사 N.O.A 엔터테인먼트 측은 “최근12회 분을 촬영하던 도중 현장에서 코에 심한 타박상을 입어 큰 통증에도 불구하고 일단 촬영을 마친 후 병원을 찾았더니 코뼈에 금이 갔더라”며 멍자국을 설명했다.

이어 “현재 멍이 심하게 들고 붓기도 상당하지만 촬영 여건 상 당장 치료를 할 수는 없는 상황이고 정일우 역시 촬영에 지장을 주지 않기를 바라고 있어 일단 메이크업으로 최대한 표가 안 나도록 하고는 있다. 그렇지만 이 역시 한계가 있어 아무래도 화면에 비쳐질 수밖에 없을 것 같다. 시청자 여러분들의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현재 그는 드라마 촬영을 우선시 하며 작품에 대한 열정을 보이고 있어, 이를 지켜 본 스태프들과 동료 배우들은 박수를 보내며 격려하고 있다는 것이 관계자의 전언이다.

한편, 정일우는 ‘49일’에서 현대판 저승사자 ‘스케줄러’로 숱한 이슈를 만들며 열연을 펼치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최민지 기자 (cm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새 봄 간편한 'DIY 미니정원' 만들기
▶ 충격! 서태지-이지아 이혼, '네티즌 경악'
▶ 암생존자 37.7% 만 '이차암 검진' 받는다
▶ 바이크족 위한 4단계 필수 체크 사항
▶ 동안의 비밀 '샤베트 피부' 만드는 법
입력 2011-04-22 10:47:04 수정 2011-04-22 10:48: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