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LG전자, ‘눈과 안경 모두 편하다’ 시네마 3D 모니터 출시

입력 2011-04-26 09:53:10 수정 2011-04-26 09:54: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LG전자가 FPR(필름패턴편광방식)을 적용한 시네마 3D 모니터를 26일 출시했다.

이로써 TV와 노트북, 프로젝터에 이어 모니터까지 시네마 3D 제품 풀 라인업을 갖추게 됐다.

이 제품은 58센티미터(23인치) 크기로 풀HD(1,920 X 1,080) 해상도의 와이드 화면과
5백만 대 1의 명암비(DFC)를 지원, 3D 영화나 게임을 즐길 때 선명하고 깨끗한 화질의 입체 영상을 구현한다.

또, 실시간 3D 전환기술로 일반 2D 영상과 3D 입체 영상을 자유자재로 변환해 원하는 형태의 영상을 감상할 수 있다.

특히, 사진과 영화, 게임 등 다양한 파일 형식의 3D 영상을 안경의 깜박거림 없이 실감 나는 화질로 즐길 수 있다.

LG전자 한국 HE마케팅팀장 이태권 상무는 “시네마 3D 풀 라인업 완성을 계기로 제품 간
시너지를 극대화, 시네마 3D 돌풍을 계속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한지현 기자 (h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어린이날 선물, '수리 크루즈 인형' 어때요?
·집들이 선물도 '세대교체' 바람분다
·이나영, 오드리 헵번으로 변신'싱크로율 100%'
·7캐럿 다이아몬드 '희귀보석 전시회'
·차수연, '헤어쇼'서 섬세한 감정 연기 눈길


입력 2011-04-26 09:53:10 수정 2011-04-26 09:54:11

#키즈맘 , #건강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