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구하라, ‘하의실종’ 패션으로 클럽 출몰?!

입력 2011-04-29 16:20:33 수정 2011-04-29 16:21:1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구하라는 오는 5월 25일 첫 방송되는 SBS 새 수목드라마 '시티헌터'에서 대통령의 막내 딸 다혜 역을 맡아 개성만점 연기에 도전한다.

구하라의 첫 드라마 연기는 클럽장면으로 지난 19일 서울 강남의 한 클럽에서 아슬아슬한 '하의실종' 패션을 한 채 파격적인 클럽녀로 분했다.

2시간가량 진행된 촬영 현장에서 구하라는 카라의 멤버다운 화려한 춤 솜씨와 능숙한 표정연기를 선보이며 NG없이 촬영을 진행했다.

제작사 측은 "구하라가 워낙 성격이 밝고 붙임성이 좋아 촬영장 내에서는 애교쟁이로 통한다"며 "항상 배우겠다는 자세로 열심히 연기에 임하고 있어 선배 연기자들 뿐 아니라 제작진들도 흡족해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시티헌터'는 일본 츠카사 호조의 히트작을 원작으로 제작되며, 2011년 서울을 배경으로 새롭게 재구성됐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박신정 기자(ps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최지우-이진욱, 군대까지 기다린 3년 열애 ‘종지부’
·소셜커머스 피해, 식사음료 서비스 ‘최다’
·구혜선 이어 한예슬까지 서태지 루머 '일파만파'
·쭈뼛쭈뼛 소심쟁이 우리아이 ‘발표왕’ 만들기
·미모의 끝은 어디?, 심은하 ‘파격 숏커트’ 눈길
·공대얼짱 유사라, 민낯 셀카로 베이글녀 인증
입력 2011-04-29 16:20:33 수정 2011-04-29 16:21: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