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LG유플러스, 전국 간판 ‘U+ 스퀘어’로 교체

입력 2011-04-30 08:10:04 수정 2011-04-30 08:11:2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LG유플러스가 9월 말까지 2천300여개에 달하는 직영점 및 대리점의 간판을 ‘U+ 스퀘어’로 교체한다.

단순히 휴대폰을 구매하는 스토어의 개념을 뛰어 넘어, 향후 선보이게 될 다양한 4G 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이라는 의미에서 ‘광장(square)’으로 브랜드 네임을 정했다.

새 간판은 화이트 색상의 입체형 ‘SQUARE’를 메인으로 하고, ‘U+‘ 로고는 브랜드일관성을 위해 LG유플러스 BI(Brand Identity)를 사용했으며, 배경 색상은 블랙을 적용해 로고와 매장명이 선명하게 부각될 수 있도록 했다. 또 ‘블랙&화이트’의 대비와 유리 재질의 간판을 통해 깔끔하고 세련된 프리미엄 이미지를 강조하고자 했다.

야간에는 ‘U+‘ 로고와 ‘SQUARE’에 LED 조명을 사용함으로써 브랜드 노출과 주목도를 극대화하는 한편 전력사용량을 절약하고 이산화탄소 배출을 줄일 수 있도록 했다.

LG유플러스는 성공적인 4G LTE 서비스 상용화를 위해 고객과 만나는 최접점인 매장부터 바꾼다는 방침이다.

급변하는 통신 트렌드를 ‘U+ 스퀘어’에 발빠르게 반영해 유무선 통합 솔루션과 스마트 디바이스를 제대로 체험할 수 있게 하고, 향후 선보이게 될 최신 4G 서비스를 가장 먼저 경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꾸밀 예정이다.

LG유플러스 MS본부 김철수 부사장은 “오는 7월 국내 최초 4G LTE 서비스 상용화를 앞두고 LG유플러스는 전 임직원이 하나가 되어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 4G LTE 서비스를 선도적으로 경험할 수 있는 매장인 ‘U+ 스퀘어’는 지금까지의 ‘사고 파는’ 매장이 아닌 ‘고객이 머물고 싶은’ 고객의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뉴스팀 (kmom@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페도라 하나 썼을 뿐인데…'멋있다'
·오페라스타 이하늬, 요염한 유혹녀 '끼' 발산
·황정음의 남자 ‘김용준’, 뺑소니 혐의 ‘충격’
·박한별, 싸이와 손잡고'오션걸스'로 데뷔
·이정, 후배가수 인피니트에게 ‘독설?!’
·우리아이 비염 방치하면 '얼굴 길어진다'
·'색다른 단발 원해?' 시크하면서도 귀엽게


입력 2011-04-30 08:10:04 수정 2011-04-30 08:11:2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