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가천의대길병원, ‘황반변성’ 건강강좌 개최

입력 2011-04-30 08:10:34 수정 2011-04-30 08:11: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길병원은 29일 가천홀에서 노인성 안과질환인 ‘황반변성’에 대한 시민건강강좌를 개최했다.

길병원 안과 남동흔 교수는 황반변성을 조기 발견한 환자의 사례를 들어 치료법과 생활 속 예방법 등을 설명했다.

남 교수는 강의에서 “우리 눈은 한쪽이 손상되더라도 다른 한쪽을 가리고 보지 않는 이상 증상을 알아차리기 힘들다”며 “정도가 심하면 실명하기 때문에 50세 정도가 되면 병원에서 진단을 받아보는 것이 가장 좋은 예방법”이라고 말했다.

남 교수는 “흡연이 황반변성 발병 위험률을 3~4배 높이기 때문에 금연하면서 채식을 위주로 먹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이날 강좌 후에는 참가한 시민들에게 간단하게 황반변성을 검사할 수 있는 암슬러격자를 나눠줬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뉴스팀 (kmom@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페도라 하나 썼을 뿐인데…'멋있다'
·오페라스타 이하늬, 요염한 유혹녀 '끼' 발산
·황정음의 남자 ‘김용준’, 뺑소니 혐의 ‘충격’
·박한별, 싸이와 손잡고'오션걸스'로 데뷔
·이정, 후배가수 인피니트에게 ‘독설?!’
·우리아이 비염 방치하면 '얼굴 길어진다'
·'색다른 단발 원해?' 시크하면서도 귀엽게

입력 2011-04-30 08:10:34 수정 2011-04-30 08:11: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