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최다니엘’ 망가질수록, ‘동안미녀’ 시청률 상승세

입력 2011-05-04 13:53:20 수정 2011-05-04 13:54:0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지난 3일 방송 된 KBS 새 월화드라마 ‘동안미녀’ 2회 방송분은 시청률 7%(AGB닐슨, 수도권 기준)를 기록하며 상승세를 탔다.

‘동안미녀’ 2회 방송분에서는 극 중 소영(장나라)에게 돈을 받기 위해 졸졸 쫓아다니며 능청스러운 행동을 서슴지 않는 진욱(최다니엘)의 모습이 그려지며 시청자들에게 웃음폭탄을 안겨줬다.

시청자들은 “최다니엘의 연기가 너무 자연스러워서 연기가 아니라 마치 실제인 것 같다”, “시크하고 멋진 이미지만 있는 줄 알았는데 코믹 연기까지 이토록 환상적일 줄 몰랐다. 최다니엘 대박!”이라며 최다니엘의 코믹 연기에 호평을 쏟아냈다.

한편, ‘마이더스’ 종영으로 월화극의 왕좌가 공석이 되어버린 가운데 ‘동안미녀’가 그 자리를 차지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박신정 기자(ps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100억 자산가의 공개구혼, ‘내 이상형은 박시은’
·티아라 지연, 매력만점 미소 셀카
·이효리, “광희야 성형은 이제그만 지금도 충분해”
·즐거운 갯벌체험 위한 ‘안전수칙 7계명’
·윤은혜, 밀리터리 룩 ‘눈에 띄네’
·아이에게 주고 싶은 선물 1위는? ‘면역력’
입력 2011-05-04 13:53:20 수정 2011-05-04 13:54:0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