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교보문고, ‘베스트셀러 작가와의 만남’ 이벤트 진행

입력 2011-05-09 11:10:26 수정 2011-05-09 13:36:2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교보문고가 광화문점 개점 30주년을 맞아 30년 동안의 베스트셀러 작가와 독자들의 만남을 주선하는 ‘大한민국이 읽은 大작가’를 실시한다.

이번 자리에서는 1981년부터 30년 동안 매년 연간 베스트셀러 3위 안에 든 저자들을 대상으로 투표를 실시해 문화여행, 사인회, 강연회, 낭독 공감 등 다양한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후보 저자는 외국저자, 고인이 된 저자 및 기타 교보문고가 정한 기준에 부합하지 않는 저자를 제외하고 최종 25명이 올랐다.

독자들은 인터넷교보문고에서 설문조사나 광화문점에서 스티커를 부착하는 방식으로 참여가 가능하다. 투표 기간은 오는 15일까지이다.

인터넷으로 투표하는 독자들은 후보 작가들 중 최대 3명까지 투표가 가능하다.

또한 투표 완료 후 댓글로 특정 저자를 만나고 싶은 이유를 남긴 독자들 중 추첨을 통해 30명에게 10,000원 마일리지를 지급한다.

최종 선정된 10명의 저자는 다음달부터 8월까지 낭독 공감, 강연회, 문화여행 등 다양한 독자와 만남의 기회를 갖는다.

행사의 마지막에는 10명 작가가 모두 모여, 북콘서트를 실시하고 그 동안의 행사를 통해 발생한 도서 수익금 일부를 기부한다.

교보문고 남성호 홍보팀장은 “광화문점이 올해 30년을 맞아 그 동안 독자들의 사랑을 받았던 30년 간 베스트셀러를 되돌아보며, 책과 함께 한 독자들의 추억들을 다시한번 되새기고자 행사를 마련했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조으뜸 기자(ced@kmomenws.com)

[키즈맘뉴스 BEST]

·윤종신 여권사진,‘그는 사실 독립운동가 였다’
·이아현, 재혼 5년 만에 끝내 파경 ‘충격’
·소아비만‘밥 말아 먹다 인생 말아 먹는다?’
·이승기-장윤정, 효도 잘 할 연예인 1위
·윤계상, 공효진에게 ‘물세례 굴욕’
·'최고의 사랑' 속 ‘유인나 스카프’ 관심 폭발
·
주방에서 세상을 말한다, 연극 ‘키친’
입력 2011-05-09 11:10:26 수정 2011-05-09 13:36: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