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LG유플러스, U+ BOX 용량 두배 늘린다

입력 2011-05-09 17:46:21 수정 2011-05-09 17:47: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LG U+는 ‘U+ Box’ 라이트 상품의 저장용량을 기존 50GB에서 100GB로 늘린다.

또 LG U+의 이동통신과 초고속인터넷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에게 기존 10GB의 저장용량에서 5GB가 늘어난 15GB를 무료로 제공한다.

타 통신사 고객에게 제공하는 무료 용량도 기존의 5GB에서 10GB로 각각 두 배씩 확대한다.
이에 따라 라이트 상품을 이용하는 고객들은 기존 요금 그대로 두 배의 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됐으며, 월 1만원에 800GB를 이용할 수 있는 있는 ‘U+ Box Pro’ 상품은 그대로 유지된다.

LG U+ 관계자는 “스마트폰과 태블릿PC의 확산으로 멀티미디어 콘텐츠에 대한 고객 수요가 늘어났다”며, “저장 용량의 확대개편 등으로 가입자가 급격히 늘어 제공용량을 큰 폭으로 늘렸다”고 설명했다.

U+ Box 서비스는 작년 8월 출시 이후 무료 저장 공간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가입자가 급격히 늘고 있다.

특히 지난 2월 저장용량과 요금제 개편 이후 한 달 만에 10만 여명의 가입자를 확보, 올해 30만 명 이상이 서비스에 가입했다.

박찬현 LG U+ 클라우드 사업부장은 “고객 데이터의 안정성과 보안성을 기본으로 N스크린 대표 서비스로 자리매김 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U+ Box는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다양한 기기에서 자유롭게 즐길 수 있는 미디어 서비스로 안드로이드 마켓과 애플 앱스토어에서 다운받아 이용할 수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민재 기자(lm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박정현 ‘이젠 그랬으면 좋겠네’, 나가수 1위
·조인성 골든벨 출연, “여자 친구 없어요”
·삼성 갤럭시S Ⅱ, 예약 주문 300만대 돌파
·이소라가 재해석한 ‘넘버원’, 보아 “소름 돋았다”
·한국식품연구원 ‘고추 日전래설’ 반박 고증서 출간
입력 2011-05-09 17:46:21 수정 2011-05-09 17:47: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