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세레나 허, 엄친아 이승기에게 기습 키스

입력 2011-05-11 11:50:48 수정 2011-05-11 12:41:1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국민 완소남’ 이승기가 세레나 허로부터 기습 키스를 당했다.

이승기는 LG생활건강의 구취 제거 전문 브랜드 ‘페리오 46cm’ 광고에서 KBS2TV ‘개그콘서트’의 세레나 허와 호흡을 맞췄다.

모델 발탁 이유에 대해 LG생활건강 페리오 심미진 마케팅 담당자는 “‘페리오 46cm’는 일상생활에서 겪는 구취 제거관련 니즈를 재밌게 형성하고자, 훈남 모델 이승기와 세레나 허의 코믹 이미지를 조합했다”고 설명했다.

광고 속 세레나 허는 특유의 에로틱한 목소리와 포즈로 ‘숨결이 닿는 친밀한 거리인 46cm’까지 이승기에게 다가가, 견디기 힘든 구취를 풍기는 전직 에로배우 가수로 분장했다.

이승기는 부담 백배의 구취를 풍기는 세레나 허에게 ‘페리오 46cm’를 건네준 뒤, 구취를 해결한 그녀에게 기습 키스를 당했다.

CF 촬영 당시, 세레나 허로부터 대본에 없는 기습 키스를 받은 이승기는 당황한 나머지 큰 웃음을 터트리고 말았다.

두 사람이 출연한 TV광고는 금주부터 방영 중이며, 구취 에피소드와 구취 자가 진단법 등을 담은 ‘페리오 46cm 광고 동영상’도 페리오 홈페이지와 온라인 포털 및 SNS를 통해 만날 수 있다.

한편, ‘페리오 46cm’는 사람 사이에 친밀감과 유대감이 형성되는 거리가 46cm 라는 문화인류학자 에드워드 홀의 학설에서 유래했으며, 구취 제거에 최적화된 치약, 칫솔, 가글, 스프레이 등으로 구성됐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장나라 레이어컷’ 하면 나도 ‘동안 미녀’
·엄마 살아계실 때 함께 할 것들
·이장우, 광고 속 맨발 된 사연은?
·수다 속 욕망을 엿보다, 연극 ‘매기의 추억’
·정준호-이하정 부부, ‘놀러와’에서 불화설 일축
입력 2011-05-11 11:50:48 수정 2011-05-11 12:41:1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