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씨티은행, ‘스마트 뱅킹’을 선도한다

입력 2011-05-12 09:07:01 수정 2011-05-12 09:08: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한국씨티은행은 해운대중앙지점에 스마트뱅킹 영업점 부산 1호점을 개점했다.

스마트뱅킹 영업점(Smart Banking Branch)은 기존 영업점과는 차별화된 새로운 형태로 씨티그룹의 차세대 영업점 모델이다.

과거의 영업점이 고객과 직원의 상호작용에 초점을 둔 개념이라면, 스마트뱅킹 영업점은 고객이 직접 편리한 채널(모바일, 인터넷, 영업점의 미디어월 등)을 이용해 서비스 받는 것이다.

이를 위해 종이 없는 은행 영업점을 지향하며, 미래지향적인 실내 디자인을 갖췄다.

은행 출입구에는 ‘미디어월 (Media Wall)’이라는 대형 LCD 패널을 배치해 뉴스, 날씨, 환율, 금융시장 등의 정보를 전달한다.

영업점 내부의 ‘인터랙티브 미디어월(Interactive Media Wall)’에서는 방문자가 관심 있는 정보를 터치해 보다 상세한 내용을 열람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서비스 브라우저(Service Browser)’를 통해 씨티은행이 제공하는 각종 은행상품과 금융서비스에 대한 정보를 열람할 수 있다.

‘워크벤치 (Workbench)’에서는 미디어월 및 서비스 브라우저를 통해 얻은 정보를 바탕으로 은행 상품을 가입하거나 계좌 정보를 조회하는 등의 금융 거래를 처리할 수 있다.

하영구 한국씨티은행 은행장은 “최대 규모 스마트뱅킹 영업점을 부산에서 오픈하게 돼 기쁘다”며, “대형 LCD패널이 지역의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해운대중앙지점은 개점을 기념해 해운대구청에 쌀 1천kg를 기부했다.

한국씨티은행은 향후 신설, 이전, 리모델링하는 영업점에 스마트뱅킹 영업점을 적용할 계획이며, 씨티은행 전 영업점 표준 모델로 자리 잡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민재 기자(lm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유진-기태영 '결혼', 드라마가 현실로
·과자 값 폭등, 차라리'고기'가 더 싸다
·'나가수' 첫 기립박수, 스포일러 속출
·JYJ 김재중, 손연재 위해 발 벗고 나섰다
·굵고 짧은 다리 '맥시스커트'로 고민 해결
입력 2011-05-12 09:07:01 수정 2011-05-12 09:08: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