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로맨틱 뉴에이지의 대가, ‘짐 브릭만’ 내한 공연

입력 2011-05-12 15:48:59 수정 2011-05-12 15:49:1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대중적이고 로맨틱한 뉴에이지 뮤직의 대가 짐 브릭만(Jim Brickman)이 내한 투어 콘서트를 연다.

짐 브릭만은 미국 오하이오 출신의 팝 인스트루멘털 뮤지션으로 ‘Valentine’, ‘Tsunami’ 뿐만 아니라 맥도날드, 밀러, 갭 등의 광고 음악 등을 작곡해 대중 친화적인 뉴에이지의 선구자로 평가받고 있는 인물이다.

이번 콘서트에서는 아직 국내에 소개되지 않은 앨범 ‘Hope’를 선보이며 보컬리스트 존 트론스(John Trones)와 함께 로맨틱한 음악의 정점을 보여줄 것이다.

본 공연은 오는 27일을 시작으로 3일간 서울 경희대 평화의 전당, 대구 천마아트센터, 부산 시민회관 대극장에서 열린다.

문의: (051)752-5547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박신정 기자(ps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유진-기태영 '결혼', 드라마가 현실로
·과자 값 폭등, 차라리'고기'가 더 싸다
·'나가수' 첫 기립박수, 스포일러 속출
·JYJ 김재중, 손연재 위해 발 벗고 나섰다
·굵고 짧은 다리 '맥시스커트'로 고민 해결
입력 2011-05-12 15:48:59 수정 2011-05-12 15:49: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