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우리은행, ‘자매마을 모내기 지원 행사’ 실시

입력 2011-05-12 17:52:08 수정 2011-05-12 17:53: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우리은행은 경기도 안성시 소재 유별난마을에서 ‘1社 1村 자매마을 모내기 지원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우리은행의 1사 1촌 교류 활동의 하나로써 모내기 등으로 바쁜 농번기에 일손을 돕는 한편, 농촌의 소중함을 온몸으로 체험하는데 초점이 맞춰졌다.

이에 따라, 이순우 은행장을 비롯한 임직원 50여 명은 은행원에서 농사꾼으로 변신해 모내기와 고구마 파종에 일손을 보탰다.

우리은행은 지난 2005년 안성 유별난마을과 자매마을로 관계를 맺은 후, 농번기 일손 돕기와 일일장터를 통한 농작물 판매 지원 등 활발한 봉사 활동을 실시해 왔다.

2010년 ‘곰파스’로 인한 태풍 피해 당시에는 피해복구성금 전달 및 복구를 위한 활동을 전개한 바 있다.

이 밖에도 마을쉼터 조성을 지원하는 등 지속적인 교류활동을 통해 도시와 농촌의 소통에 힘써 왔다.

이순우 우리은행장은 “도·농간의 벽을 허물고 녹색시대를 이끄는 우리 농촌의 모델이 정립 될 수 있도록 우리은행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민재 기자(lm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유진-기태영 '결혼', 드라마가 현실로
·과자 값 폭등, 차라리'고기'가 더 싸다
·'나가수' 첫 기립박수, 스포일러 속출
·JYJ 김재중, 손연재 위해 발 벗고 나섰다
·굵고 짧은 다리 '맥시스커트'로 고민 해결
입력 2011-05-12 17:52:08 수정 2011-05-12 17:53: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