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GS건설, ‘강서한강자이’ 올해 첫 분양 나서

입력 2011-05-12 18:16:23 수정 2011-05-12 18:17: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GS건설은 5월 중 올해 첫 서울지역 분양 물량을 내 놓는다.

이달 중 선보일 ‘강서한강자이’는 지하2층에서 지상22층 10개동으로 총 790가구 규모로 들어설 예정이다.

이 중 장기전세주택(shift)을 제외한 709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으로 공급된다.

공급 규모는 전용면적 59㎡에서 154㎡로, 전체 단지 중 중소형이 약 74%를 구성하고 있다.

강서한강자이는 올림픽대로 가양IC 인근에 위치, 층·향에 따라 다소 차이가 있으나 일부 세대에서 양호한 한강 조망권을 갖추고 있다.

또한 지하철 9호선 가양역과 양천향교역 사이에 자리하고 있어 지하철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특급 역세권이다. 특히 가양역은 지하철9호선 급행 정차역으로 김포공항 6분, 여의도 11분, 강남 22분 내에 도착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인근에 서울의 마지막 노른자위로 꼽히는 마곡지구가 위치해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마곡지구는 전체부지면적이 약 366만㎡에 달하는 대규모 개발사업지이다.

주거단지 외에 차세대 지식산업단지, 국제업무단지, 정보기술(IT), 바이오산업(BT), 녹색산업(GT), 나노산업(NT) 관련 R&D중심의 첨단산업 연구개발 단지가 들어설 예정이다.

또한 사업지 바로 인근에는 약 10만㎡ 규모의 CJ공장부지가 아파트 및 상업시설로 개발을 추진 중에 있다.

GS건설은 오는 20일 견본주택 오픈을 목표로 마무리 분양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민재 기자(lm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유진-기태영 '결혼', 드라마가 현실로
·과자 값 폭등, 차라리'고기'가 더 싸다
·'나가수' 첫 기립박수, 스포일러 속출
·JYJ 김재중, 손연재 위해 발 벗고 나섰다
·굵고 짧은 다리 '맥시스커트'로 고민 해결
입력 2011-05-12 18:16:23 수정 2011-05-12 18:17: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