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던킨도너츠, ‘가은이 엄마’에게 꿈을 선물하다

입력 2011-05-17 17:21:46 수정 2011-05-17 17:22: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던킨도너츠는 지난 6일 MBC 휴먼다큐 ’사랑-엄마의 고백’편에 출연해 화재가 된 미혼모 정소향 씨를 정식 채용한다.

이는 던킨도너츠의 파트타이머로 일하고 있던 가은이 엄마, 정소향(21세)씨에게 일과 육아를 병행할 수 있도록 편의를 제공하는 등, 좀 더 안정적인 직장 생활을 할 수 있도록 하고자 한 것이다.

정소향 씨는 “힘든 과거를 딛고 긍정적으로 열심히 노력하다 보니 이렇게 좋은 기회도 온 것 같다”며, “가은이와 함께 행복하게 지내면서, 나중에 던킨도너츠 가맹점 사장이 되는 꿈도 생겼다”고 말했다.

던킨도너츠 임직원들은 지난 14일 정소향 씨가 근무하는 매장에 방문해 정식사원 채용에 필요한 입사지원서 등 필요 서류를 전달하고 격려의 말을 전했다.

또한 가은이 엄마가 거주하고 있는 ‘경기도 천사의 집’을 직접 찾아가, 함께 기거하고 있는 14명의 미혼모들에게도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했으며, 기저귀와 분유 등 육아용품과 아이들이 좋아하는 던킨 브루미즈 가방 등을 제공했다.

던킨도너츠 관계자는 “기업들의 미혼모 채용 지원이 미비한 상황 속에서 던킨도너츠는 정소향 씨의 사연을 계기 삼고, 정책 마련과 미혼모 일자리 확대에 힘쓸 예정”이라며, “미혼모들이 편견 없이 일하고 건강한 가정을 꾸릴 수 있는 일자리 제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김윤아의 ‘동안 눈매 메이크업’ 따라잡기
· 폭발적인 흥행몰이에 재관람 열풍까지, 영화 ‘써니’
· ‘잠이 보약’, 비만 소화불량 수면부족이 원인
· ‘신기생뎐’ 임수향, 미란다커와 같은 백을?
· 김연우가 중간평가 1위, ‘8단 고음까지 가능?’
· 월경전 주기적인 우울감, 혹시 나도?

입력 2011-05-17 17:21:46 수정 2011-05-17 17:22: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