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정인의 첫 단독콘서트, 정엽-리쌍 등 화려한 게스트 라인업

입력 2011-05-23 10:13:09 수정 2011-05-23 11:25:2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오는 6월 3일과 4일 이화여자대학교 삼성홀에서 열리는 정인의 콘서트에는 이적과 정엽, 노영심 등 깊고 풍부한 음악컬러를 자랑하는 실력파 뮤지션들이 스페셜 게스트로 초대되어 특별한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오랜 음악 활동을 거치며 국내 유명 아티스트들과의 무수히 많은 앨범 작업을 한 정인이기에 그녀의 첫 단독 콘서트 게스트로 어떤 뮤지션이 초대될지 팬들로 하여금 큰 궁금증을 자아낸 바 있다.

정엽은 3일, 이적은 4일 게스트로 출연하며 노영심은 이틀 연속 무대에 설 예정이다.

이적은 정인의 데뷔 타이틀곡인 ‘미워요’의 작곡 작사를 한 바 있고 정엽 또한 브라운 아이드 소울의 음반 작업을 통해 정인과 오랜 친분을 쌓아왔다.

작곡가 겸 피아니스트 노영심은 정인의 음반 작업에 참여하고 각종 공연 무대에 함께 설 만큼 정인과 남다른 친분을 유지하고 있는 아티스트다.

또한, 정인과는 떼려야 뗄 수 없는 리쌍이 정인을 위해 다시 한 번 지원사격에 나선다.

리쌍은 객원 보컬로 정인을 발굴했을 당시부터 지금까지 10년에 가까운 시간을 함께 보내며 동고동락해 온 각별한 사이이기에 정인의 단독 콘서트에서 리쌍과의 무대는 여러모로 의미가 크다 할 수 있다.

이들은 모두 바쁜 스케쥴과 음반 작업에도 불구하고 음악 활동 9년 만에 처음으로 단독 콘서트를 여는 정인을 위해 흔쾌히 게스트로 나섰다는 후문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박신정 기자(ps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역시’ 임재범, 신곡 ‘사랑’ 공개되자마자 폭발적 반응
· 완벽한 비키니 S라인을 위한 ‘힙업 성형‘
· 트로트 가수 홍진영 "지구가 망한다면 반드시 왕기춘과 결혼하겠다"
· 알렉스-김동률 의기투합, ‘로맨틱 발라드의 정점 찍는다’
· ‘무관심한 우리 엄마’, 안전이 방치되고 있다
입력 2011-05-23 10:13:09 수정 2011-05-23 11:25:2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