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마마’ 엄정화, 숨길 수 없는 ‘댄스본능’ 눈길

입력 2011-05-23 14:44:01 수정 2011-05-23 14:45: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한국의 마돈나’ 엄정화가 억척 야쿠르트 아줌마로 변신해 화제가 된 영화 ‘마마’에서 숨길 수 없는 댄스본능을 발휘했다.

희귀 근육병을 앓고 있는 아들과 세계 여행의 꿈을 꾸며 밝고 힘차게 생계를 꾸려 나가는 ‘동숙’으로 분한 엄정화는 모자가 함께 매일 아침마다 즐겁게 추는 체조로 희망을 키워 나간다.

11살 아들을 둔 엄마로 야쿠르트 복장과 아무렇게나 걸친 청바지와 티셔츠를 입고 완벽하게 아줌마 변신에 성공한 엄정화이지만, 아들과 함께 ‘희망 체조’를 추는 장면에서는 숨기려고 해도 어쩔 수 없이 드러나는 웨이브 실력 때문에 댄싱 본능을 발휘했다.

엄정화의 신나는 구령과 함께 시작되는 ‘희망 체조’는 추운 겨울 밤샘 작업과 계속되는 촬영으로 지친 스탭들 사이에서 대 유행하기도 했다.

출연하는 작품마다 더욱 깊어진 연기력으로 충무로에서의 입지를 넓히고 있는 엄정화의 억척 엄마 변신과 눈물 연기가 기대되는 영화 ‘마마’는 세상에 존재하는 엄마의 수만큼 다양한 재미를 선사할 작품이다.

오는 6월 2일 웃음, 눈물, 공감을 책임지는 든든한 배우들의 호연과 함께, 태어나 처음 부른 이름인 엄마의 이야기로 관객들 곁을 찾아온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박신정 기자(ps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역시’ 임재범, 신곡 ‘사랑’ 공개되자마자 폭발적 반응
· 완벽한 비키니 S라인을 위한 ‘힙업 성형‘
· 트로트 가수 홍진영 "지구가 망한다면 반드시 왕기춘과 결혼하겠다"
· 알렉스-김동률 의기투합, ‘로맨틱 발라드의 정점 찍는다’
· ‘무관심한 우리 엄마’, 안전이 방치되고 있다
입력 2011-05-23 14:44:01 수정 2011-05-23 14:45: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