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신한銀, 중국서 직불카드 업무 개시

입력 2011-05-26 17:53:49 수정 2011-05-26 17:54:1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신한은행 동행이 100% 출자한 신한은행 중국 유한공사가 중국에서 직불카드 영업을 시작한다.

현재 신한은행(중국)은 2008년 5월 법인으로 전환한 이후 북경(2), 상해(3), 천진(3), 청도(2), 무석(1) 등 총 11개 영업점에서 영업 중이다.

직불카드 업무개시로 중국에 거주하는 주재원 및 가족들은 물론 중국 현지인들에 대한 본격적인 리테일 영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

이번에 출시하는 직불카드는 중국내 모든 가맹점에서 물품 구매시 사용액의 최대 0.7% 캐시백해 주는 제도로서 중국내 한국계은행 중 최초이다.

또한 중국내 다른 외자은행의 포인트 적립 방식과도 완전히 차별화한 것으로 한국 주재원은 물론 중국 현지고객들에게도 좋은 반응을 보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밖에도, 출시일로부터 1년 동안 현금인출수수료 등 자동화기기 이용시 발생하는 모든 수수료를 면제해 준다.

이마트, 메가박스, CGV 등 중국내 경쟁력 있는 대형 가맹점들과 제휴를 통해 카드 보유고객에게 다양한 할인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신한은행 중국 현지법인 관계자는 "직불카드 업무출시를 계기로 그동안 제한적인 리테일 영업 추진방식에서 벗어나, 적극적으로 영업할 수 있는 기반을 구축하게 됐다”며, “향후에도 다양한 여수신 상품 개발을 통해 적극적인 마케팅을 추진하고 현지고객 기반을 넓히겠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민재 기자(lm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로맨스 타운’ 성유리, ‘시크한 명품녀’로 대변신
· ‘이태원 프리덤’ UV, 용산구 홍보대사 위촉
· 김민아 아나, 생방송중 “故 송지선 아나운서의 진심을 알아달라”
· 고정관념을 버려라, 2011년 제품트렌드는 ‘블랙’
· ‘넌 내게 반했어’ 정용화, 촬영장 ‘훈남’된 사연?
· 꼬부랑 할머니?허릿병은 나이를가리지 않는다

입력 2011-05-26 17:53:49 수정 2011-05-26 17:54: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