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인터파크HM, ‘집안걱정 뚝!’ 영상보안서비스 ‘인터캅’ 출시

입력 2011-05-26 09:11:26 수정 2011-05-26 09:27: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인터파크의 생활서비스 전문브랜드 인터파크HM(www.interparkhm.com)이 영상보안서비스 ‘인터캅(INTERCOP)’을 오픈했다.

인터캅은 일반 가정 또는 사업장에 있는 웹캠을 사용자 PC에 연결해 이용하는 방식이다. 별도의 설치 비용이 없이 매월 1만2,000원의 저렴한 월정액으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자체 개발한 PC 소프트웨어와 아이폰 앱을 통해 직장 또는 이동 중에 실시간 영상을 확인할 수 있다.

서비스 기간 내 저장된 영상은 웹 서버로 저장, 관리를 받아 분실 우려가 전혀 없다는 점이 장점이다. 웹캠을 통해 저장된 영상은 국내 최고 보안 시스템이 갖춰진 KIDC(한국인터넷데이터센터)의 관리, 보호를 받아 PC 및 웹캠의 도난, 화재 발생시에도 데이터 복구가 가능하다. 또한 인터파크HM이 자체 개발한 솔루션을 통해 개인 정보 및 저장 영상을 보호받게 된다.

인터파크HM 한정훈 대표는 “인터캅은 국내 최초의 웹캠을 활용한 영상보안서비스로 맞벌이 부부와 싱글족, 노약자, 소호사업자가 간편하고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는 맞춤형 서비스”라면서 “향후 무선웹카메라 개발, 위치기반 서비스 연계, 양방향 음성통신 등 다양한 기능을 추가해 보안 시장을 넓혀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한지현 기자 (h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로맨스 타운’ 성유리, ‘시크한 명품녀’로 대변신
· ‘이태원 프리덤’ UV, 용산구 홍보대사 위촉
· 김민아 아나, 생방송중 “故 송지선 아나운서의 진심을 알아달라”
· 고정관념을 버려라, 2011년 제품트렌드는 ‘블랙’
· ‘넌 내게 반했어’ 정용화, 촬영장 ‘훈남’된 사연?
· 꼬부랑 할머니?허릿병은 나이를가리지 않는다

입력 2011-05-26 09:11:26 수정 2011-05-26 09:27: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