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로맨스 타운’ 정겨운, 멈추지 않는 할머니 사랑 화제

입력 2011-05-26 11:49:06 수정 2011-05-26 11:50:2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KBS 2TV 수목드라마 ‘로맨스 타운’에서 누구에게나 까칠한 모습을 보이는 정겨운이 반효정에게만큼은 무한한 사랑을 보여 이른 바 ‘할머니 바보’로 불리고 있어 화제다.

극 중 능글맞고 건방진 재벌남으로 등장하는 건우(정겨운)는 일찍 이혼한 어머니 대신 자신을 손자처럼 키워준 식모 유춘작 할머니(반효정)에게는 깊은 사랑과 관심을 이어가고 있는 것.

또한 뉴욕 유학 중에는 할머니를 위해 꼬박꼬박 편지를 써서 보내며 끊임없는 애정을 쏟기도 했는데, 춘작이 없는 동안 편지의 답장을 순금이 보내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모았다.

특히 건우는 자신이 유학으로 집을 비운 사이 유춘작이 해고 되고, 그로 인해 집에 들어온 순금(성유리)을 다시 할머니를 모셔오기 위해 내쫓아 티격태격 다툼이 벌어지기도 했다.

이처럼 할머니를 생각하는 건우의 마음은 순금과의 알콩달콩한 러브라인으로 연결되며 이야기에 활력을 불어 넣고 있다.

‘로맨스 타운’을 통해 할머니를 향한 건우의 끊임없는 사랑을 지켜본 시청자들은 “딸 바보, 조카 바보에 이어 할머니 바보 탄생인가요? 그래도 너무 귀엽고 보기 좋아요!”, “춘작 할머니 때문에 건우가 순금이랑 더 엮이는 것 같다. 앞으로 이야기도 너무 흥미진진할 듯.” 등의 시청 소감을 남기기도 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박신정 기자(ps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로맨스 타운’ 성유리, ‘시크한 명품녀’로 대변신
· ‘이태원 프리덤’ UV, 용산구 홍보대사 위촉
· 김민아 아나, 생방송중 “故 송지선 아나운서의 진심을 알아달라”
· 고정관념을 버려라, 2011년 제품트렌드는 ‘블랙’
· ‘넌 내게 반했어’ 정용화, 촬영장 ‘훈남’된 사연?
· 꼬부랑 할머니?허릿병은 나이를가리지 않는다

입력 2011-05-26 11:49:06 수정 2011-05-26 11:50: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