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영화 ‘회초리’ 중년관객을 사로잡다

입력 2011-05-27 09:37:14 수정 2011-05-27 09:38: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지난 19일 개봉한 영화 ‘회초리’가 연기파 배우들의 명품 연기에 힘입어 중장년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영화는 12년 간 만나지 못한 채 살아온 탓에 서로에 대한 사랑을 말하지 못하는 아빠와 딸을 통해 가족애와 정(情), 효(孝)를 일깨우며 따뜻한 감동을 느끼게 한다.

‘꼬마 훈장’ 딸 ‘송이’ 역을 맡은 진지희의 천진난만하고 귀여운 모습과 아버지에 대한 그리움과 사랑을 표현하는 베테랑 눈물 연기는 관객들의 폭풍 눈물을 자아낸다.

철 없는 아버지로 열연한 ‘두열’역의 연기파 배우 안내상은 절절한 부성애 연기를 선보인다.

영화 ‘회초리’는 부녀간의 사랑을 다룬 짜임새 있는 스토리와 연기파 배우들의 명품 연기로 중장년 관객들로부터 꾸준한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나혜린 기자 (nhl@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전지현·씨스타 효린이 사랑하는 ○○아이템

· ‘6인 6색’ 명품 배우들의 수트 대결
· 소화불량, 생활 속 응급 대처방법
· 김태원 실제 부녀동반 광고 출연, 대세 실감
· 평범한 피크닉 싫다면 ‘데커레이션’부터 색다르게
· 화장품, 낮에는 ‘방어기능’ 밤에는 ‘회복기능’

입력 2011-05-27 09:37:14 수정 2011-05-27 09:38: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