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트라이, 유호정·이재룡 부부 광고 모델 선정

입력 2011-05-31 16:41:43 수정 2011-05-31 16:42:1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쌍방울트라이그룹 트라이가 유호정·이재룡 부부를 새 모델로 기용했다.

관련업계 처음으로 스타부부모델과 계약을 체결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쌍방울트라이그룹 관계자는 “16년간 변함없는 애정을 과시하는 부부의 모습이 'family innerwear'를 표방하는 트라이의 이미지와 잘 부합하기에 광고 모델로 선정하게 됐다”고 말했다.


드라마틱한 내용과 귀에 익은 CM송으로 당대의 최고 히트광고였던 트라이.

1992년 원조 터프가이 배우 이덕화와 2003년 최고의 섹시스타 이효리·권상우에 이어 올해 유호정·이재룡 부부가 트라이의 세 번째 모델로써 어떤 모습으로 소비자들에게 다가올지 귀추가 주목된다.

최제성 쌍방울트라이그룹 대표이사는 “올해는 스타 마케팅을 통한 당사 제품의 적극적 홍보로 매출 상승 기대와 함께 당사의 전문점인 오렌지샵 및 앤스타일샵의 유통망 확대에 주력 올 영업목표 인 매출 1천450억과 영업이익 120억을 초과 달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민재 기자(lm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투투 황혜영, 관능미 물씬 비키니 화보 공개
· 소박털털녀에서 히메포스까지, 최지우 극과극 패션
· ‘생리불순’, 여성건강 적신호!
· 1년 미만 신차급 중고차, '요즘 제일 싸네?'
· 섹시 퀸 이효리 '아무도 없는 신비한 섬' 화보 촬영
· 데님 쇼트팬츠의 핫한 유혹
입력 2011-05-31 16:41:43 수정 2011-05-31 16:42:1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