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잉글리시 배틀’ 대구 예선전, 성황리에 개최

입력 2011-06-01 16:12:21 수정 2011-06-01 16:15:4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코스닥 종합교육기업 정상JLS는 지난 5월 27일부터 29일까지 대구 EXCO에서 열린 잉글리시 배틀(English Battle) 대구 예선전이 관람객의 큰 호응 속에 성황리에 종료됐다고 밝혔다.

잉글리시 배틀은 전국 규모의 예선, 본선을 온·오프라인으로 진행해 영어게임으로 영어를 가장 잘 하는 최강의 배틀 스타를 선발하는 최초의 영어게임 대회이다.

정상JLS와 에듀테인먼트 기업 알파클라우드가 공동 주최하며, 최종 우승자 1인에게는 미국 어학연수 참가권(항공료, 숙박비 포함)이 주어진다.

박람회를 방문한 학생, 학부모들은 아이패드, 200인치 대형 스크린에서 구현되는 영어게임에 많은 관심을 보였으며, 아이패드2가 걸린 대회였던 만큼 예선전에 적극 참여했다.

특히, 돌발 이벤트로 열린 ‘엄마 리그’에서는 아이를 데리고 온 학부모를 대상으로 직접 아이들이 참가하는 게임에 도전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이벤트에 도전한 학부모는 메인 무대로 올라가 스피커에 나오는 영어 문장을 듣고 따라 말하는 게임을 체험했으며, 가장 높은 점수를 획득한 1,2,3위에게는 상품이 수여됐다.

또한 대구 예선에서 체감한 ‘엄마 리그’의 호응에 힘입어 7월 7일부터 10일까지 진행되는 부산 예선전에서는 많은 학부모가 아이와 함께 잉글리시 배틀에 참가할 수 있도록 학부모 참여 무대를 확대할 예정이다.

이번 현장에는 학생, 학부모뿐만 아니라 교육 관계자들의 호응 또한 뜨거웠다.

학원장 대상 최대 네트워크인 네이버 카페 학관노 세미나 강사인 송지범 원장은 “영어게임의흥미와 몰입요소는 학습자에게 확실한 동기부여를 제공한다”며 “이러한 영어 콘텐츠가 앞으로 영어 수업에 적극적으로 활용될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잉글리시 배틀 온·오프라인 여정은 8월 27일까지 이어질 예정이다.

8월 27일 오프라인 서울 결선 무대에서는 그 동안 영어게임으로 실력을 쌓은 상위권 랭킹 순위자들이 ‘대한민국에서 영어를 가장 잘 하는 초등학생, 중학생’ 자리를 높고 치열한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조으뜸 기자(ced@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빅뱅 대성 오토바이 사망사고 연루 경찰 조사
· 입는 순간 여름 탈출

· 빠르고 완벽한 비키니 뒤태를 위해, ‘맞춤형 지방흡입술‘ 추천
· 임재범 돌연 영국行, '심신과 영혼이 너무도 지쳤다'

· 아이들을 위한 TPO별 스타일링 제안

· 정려원, “미쳤어? 너는 인간도 아니야!”

입력 2011-06-01 16:12:21 수정 2011-06-01 16:15:4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