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옥주현, 유관순 열사 패러디 공식사과

입력 2011-06-09 09:29:35 수정 2011-06-09 11:57: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핑클출신이자 뮤지컬배우로 거듭난 가수 옥주현이 최근 논란이 되고있는 유관순 열사 패러디 사진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지난 8일 옥주현의 소속사 아시아브릿지컨텐츠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해인 2010년 10월 31일에 있었던 할로윈 파티 당시 옥주현이 트위터에 게재한 사진으로 인해 유관순 열사와 관련된 모든 기관 및 협회, 그리고 옥주현을 응원해 주시는 많은 팬 분들에게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 당사와 소속 아티스트 옥주현은 진심으로 고개 숙여 사과 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이러한 일련의 사건과 관련해 당사는 이미 유관순 열사와 관련된 모든 기관 및 협회에 공식 사과의 입장을 전달했다"면서 "옥주현 본인 역시 누구보다도 현 사태에 대해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 "옥주현은 '매일 아침 눈뜨는 것이 두려울 만큼 힘든 시간이고, 모든 것이 과거 경솔했던 행동이 원인이 되었다는 생각으로 깊이 반성하는 계기가 되었다'고 심정을 밝혔다"고 전했다.

소속사는 "당사와 옥주현은 앞으로 더 좋은 모습, 더 진실된 모습으로 활동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면서 "다시는 이러한 논란이 일어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논란이 되고 있는 유관순 열사 패러디는 지난해 옥주현이 자신의 트위터에 할로윈 파티 사진을 올린데서 시작됐다. 마이클 잭슨의 영정 사진을 꾸민 장면과 동료가 유관순 열사를 따라한 모습 등을 공개해 많은 이들로부터 비난을 받아왔다. 현재 트위터에는 논란이 된 해당 사진과 글들을 모두 삭제한 상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 (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나가수, 이소라 탈락 장혜진 출연 '정말?'
· 신기생뎐 ‘한혜린’도 땡땡이 패션

· 가볍게 먹자, '스키니걸의 가벼운 요리'
· 노출의 계절, 제대로 준비되셨나요?
· 드디어 베일 벗은 김현중, 블록터스터급 무대로 컴백
· '더 저렴하게 더 알차게', 은행·카드사 여행상품 가이드

입력 2011-06-09 09:29:35 수정 2011-06-09 11:57: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