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삼성전자, 노트북용 HDD 테라바이트 시대 열었다

입력 2011-06-09 11:44:56 수정 2011-06-09 11:45: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삼성전자가 노트북 탑재 규격인 9.5mm 두께에 최대 1TB(테라바이트)를 지원하는 모바일향 HDD(하드디스크 드라이브) '스핀포인트 M8(Spinpoint M8)'을 출시한다.

기존 HDD 제품이 334GB(기가바이트) 디스크 3장으로 1TB를 구현한 것과 달리, '스핀포인트 M8'은 단위 면적당 저장 용량을 크게 높이는 AFT(Advanced Format Technology) 기술이 적용돼 업계 최고 밀도인 500GB 디스크 2장만으로 9.5mm 두께의 1TB를 구현했다.

1TB HDD는 4.7GB 기준으로 DVD급 영화 200여 편을 또는 음악파일(4MB 기준) 25만여 곡을 저장할 수 있다.

특히 이 제품은 디스크 수량을 줄임으로써 두께가 감소하였을 뿐만 아니라 동일 용량의 기존 제품 대비 데이터 처리 속도는 약 7% 증가했고 소비전력은 8% 이상 감소해 향후 모바일 컴퓨팅 기기에 본격적으로 채용될 전망이다.

삼성전자의 이번 제품은 2.5인치 크기에 SATA 3.0Gbps 인터페이스, 8MB 버퍼메모리를 기본 사양으로 에코시크(EcoSeek™)와 노이즈가드(NoiseGuard™) 등의 소음 제어 기술을 적용한 저소음 제품이다.

또 외부 충격에 의한 데이터 손상을 방지하기 위해 내충격 설계가 적용됐다.

이철희 삼성전자 HDD 전략마케팅팀 상무는 "최근 모바일 하드디스크의 고용량화가 빠르게 진행되면서 데스크톱에만 적용되어 왔던 테라바이트 시대가 모바일 기기에서도 본격적으로 열릴 것이다"며 "삼성전자가 업계를 선도하는 기술력을 바탕으로 이번 M8 제품 라인업을 통해 고용량 모바일 컴퓨팅 시장을 선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스핀포인트 M8'은 지난 5월부터 북미, 유럽 지역을 중심으로 유통되고 있으며 국내에는 6월 말부터 유통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이번 신제품 출시를 통해 프리미엄 노트북, 외장하드 등 휴대용 IT기기의 저장매체 수요에 적극 대응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한편, 시장조사 전문기관인 IDC(International Data Corporation)에 따르면, 노트북용 HDD는2011년 2억2천6백만 개에서 2014년 3억6천6백만 개로 그 수요가 크게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민재 기자(lm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나가수, 이소라 탈락 장혜진 출연 '정말?'
· 신기생뎐 ‘한혜린’도 땡땡이 패션

· 가볍게 먹자, '스키니걸의 가벼운 요리'
· 노출의 계절, 제대로 준비되셨나요?
· 드디어 베일 벗은 김현중, 블록터스터급 무대로 컴백
· '더 저렴하게 더 알차게', 은행·카드사 여행상품 가이드

입력 2011-06-09 11:44:56 수정 2011-06-09 11:45:11

#키즈맘 , #건강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