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김현중, 무릎팍 도사서 SS501의 해체 해명

입력 2011-06-09 13:14:16 수정 2011-06-09 13:15: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SS501출신이자 배우로도 활약중인 김현중이 소속그룹이었던 SS501의 해체과정을 공개했다.

지난 8일 방송된 MBC TV ‘무릎팍도사’에 출연한 김현중은 그룹시절 라디오스타에 출연했었다. 그 당시 “내치지만 않는다면 나갈 마음이 없다”는 발언에 대해 “그때 당시 계약이 5개월 남고 앨범은 한 장이 남았었다. 멤버들과는 아무런 얘기도 되어 있지 않은 상태였다”라고 밝혔다.

이어 “앨범을 마무리하고 난 후에야 멤버들과 대화를 나누게 됐다”며, “우리가 뭉쳐서 SS501로 보여줄 수 있는 건 다 보여주지 않았나. 해체는 아니고 따로 가도 좋을 거 같다고 얘기를 했다”라고 당시 상황에 대해 고백했다.

또한 김현중은 “그렇게 멤버들도 각자의 색에 맞는 회사로 들어갔다”라며 궁금했던 SS501의 해체 뒷이야기를 마무리했다.

SS501의 해체 후 배용준의 품으로 둥지를 옮긴 김현중은 가수로 배우로 활약 중이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내 모든 것이 거품 같다’라는 고민으로 방문한 김현중은 자신의 외모 성형 고백으로 솔직하게 자신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 (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나가수, 이소라 탈락 장혜진 출연 '정말?'
· 신기생뎐 ‘한혜린’도 땡땡이 패션

· 가볍게 먹자, '스키니걸의 가벼운 요리'
· 노출의 계절, 제대로 준비되셨나요?
· 드디어 베일 벗은 김현중, 블록터스터급 무대로 컴백
· '더 저렴하게 더 알차게', 은행·카드사 여행상품 가이드
입력 2011-06-09 13:14:16 수정 2011-06-09 13:15: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