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삼성 갤럭시탭 10.1, 뉴욕서 기분 좋은 출발

입력 2011-06-10 11:26:29 수정 2011-06-10 11:27: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삼성전자 '갤럭시탭 10.1 (와이파이)'이 글로벌 시장에 첫 선을 보인 8일 뉴욕 베스트바이 매장에서 구매자 200여명이 판매가 시작되기 전부터 길게 줄을 서는 등 제품에 대한 기대와 판매돌풍을 예고했다.

베스트바이 뉴욕 유니온스퀘어 점 관계자는 "오늘 갤럭시탭 10.1 판매는 예상을 뛰어넘는 폭발적인 반응"이라며, "베스트바이에서 판매되고 있는 태블릿 제품들과 비교할 때 가장 성공적인 출시"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도 "미국 소비자들이 삼성전자 제품에 '줄서기 열풍'을 보인 것은 최근 들어서는 갤럭시탭 10.1이 처음"이라면서, "대형 거래선들의 반응도 매우 좋아 북미 전역으로 판매가 확대되는 6월 17일 이후에는 더 큰 인기를 누리게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감추지 않았다.

삼성전자 갤럭시탭 10.1은 휴대성을 극대화했을 뿐 아니라 WXGA(1280×800)급 10.1인치 대화면, 풀HD 동영상 재생, 듀얼 스피커, 어도브 플래시 지원, 300만 화소 카메라, 7000mAh 대용량 배터리 등 최고의 멀티미디어 환경을 강점으로 한다.

한편 갤럭시탭 10.1(와이파이)의 온라인 예약 주문도 베스트바이 유니온스퀘어 점에서의 현장 판매와 함께 8일부터 시작됐으며, 글로벌 첫 출시로 기록된 베스트바이 유니온스퀘어 점에서는 갤럭시탭 10.1 구매자를 대상으로 기념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됐다.

갤럭시탭 10.1은 17일부터 베스트바이 모든 매장을 비롯해 프라이즈 일렉트로닉스(Fry's Electronics), 아마존닷컴, 마이크로센터, 타이거디렉트닷컴 (TigerDirect.com), 뉴에그(Newegg) 등에서 본격 판매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민재 기자(lm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정우성-이지아 결별, '뛰어넘기엔 너무 큰 상처'
· 전혜빈, 시드니서 구릿빛 피부와 매끈한 S라인 몸매 공개
· ‘치아 재테크’ 잘 하고 계세요?
· 11번가 ‘물가단속 임무완료’ 이벤트, 최고 83% 싸다

· 최지우-이연희 다정한 식당 데이트 화제
· 이마트, 곰팡이 피자 ‘죄송합니다’

입력 2011-06-10 11:26:29 수정 2011-06-10 11:27: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