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슈주 이특, “살인적 스케줄 논란에 속상하다”

입력 2011-06-10 16:52:24 수정 2011-06-10 16:53: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슈퍼주니어의 리더 이특은 라디오 방송에서 ‘살인 스케줄’ 논란에 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최근 유명 포털사이트 및 인터넷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슈퍼주니어의 지난해 12월 스케줄을 정리한 표가 등장했다. 이에 일부 팬들과 누리꾼들은 '살인적인 스케줄'이라며 슈퍼주니어의 건강까지 우려했다.

이와 같은 논란에 대해 이특은 지난 8일 KBS 2FM '슈퍼주니어의 키스 더 라디오'에서 "많은 분들이 '바쁜 스케줄 힘들지 않냐' 얘기들이 참 많은데, 사실 일인 것을 어떻게 하겠습니까? 저희만 바쁘겠습니까?"라며 "일 하시는 모든 분들이 다 바쁘시고 다 힘들텐데 저희는 오히려 그런 이야기를 듣는 것이 개인적으로 너무 속상합니다"고 말했다.

이어 "인기 많은 사람이 일이 많은게 당연하고, 하고 싶어도 못하는 분들이 굉장히 많거든요"라며 "그러니까 거기에 대해서 여러분들이 '너무 힘들겠다', '쉬면 좋겠다' 이런 말씀 안 하셨으면 좋겠고, 더 '화이팅', '열심히 하면 좋겠다' 이런 응원의 문구를 저희한테 보내셨으면 좋겠습니다"고 덧붙였다.

또한 이특은 9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서도 "도대체 뭐가 살인적이라는 건지"라고 하며, 정작 리더이자 멤버인 자신은 스케줄에 아무런 문제가 없음을 나타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 (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정우성-이지아 결별, '뛰어넘기엔 너무 큰 상처'
· 전혜빈, 시드니서 구릿빛 피부와 매끈한 S라인 몸매 공개
· ‘치아 재테크’ 잘 하고 계세요?
· 11번가 ‘물가단속 임무완료’ 이벤트, 최고 83% 싸다

· 최지우-이연희 다정한 식당 데이트 화제
· 이마트, 곰팡이 피자 ‘죄송합니다’

입력 2011-06-10 16:52:24 수정 2011-06-10 16:53: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