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남궁민, 생방송 뉴스 출연 “동생아 형이 보이니?”

입력 2011-06-13 16:21:37 수정 2011-06-13 16:22: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내마음이 들리니’에서 인기몰이중인 배우 남궁민이 생방송 뉴스에 출연하여 남동생 남궁윤 씨에 대한 우애를 드러냈다.

남궁민은 13일 방송된 YTN ‘뉴스앤이슈-이슈앤피플’에 출연했다. 연기 인생에 있어서 가족들이 큰 힘이 된다고 밝혔다. 이어 처음 연기를 시작할 때 부모님의 반대가 있었다고 털어놨다. 남궁민은 “부모님이 연기라는건 특별한 사람들만이 하는거라고 포기하라고 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데뷔한 남궁민에게 힘이 되는 것은 가족이었다. 남궁민은 “항상 곁에 있는 가족이니 가장 많은 힘이 됐다”며 가족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어 남궁민은 남동생 남궁윤 씨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전했다. 남궁민은 “내 보물 1호는 동생이다. 은행에서 열심히 일을 하고 있을텐데 동생이 많은 도움이 됐다”고 형제애를 나타냈다.

이에 앵커들은 남동생에게 영상편지를 전할 것을 말했다. 쑥스러운 표정을 짓던 남궁민은 이내 “안녕? 형 생방송 뉴스 나왔어”라며 영상편지를 시작했다. 남궁민은 갑자기 배경음악이 나오자 당황한 표정을 지었다. 쑥쓰러워하던 남궁민은 “일 열심히 하고 형도 열심히 잘 하겠다. 옆에 있어서 형한테 많은 힘이 돼줘서 고맙다”고 동생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남궁민은 ‘내마음이 들리니’에서 김재원과의 베드신에 대해서도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처음에는 어색함 때문에 NG가 많이 났다"며 당시의 상황을 털어놨다. 이어 "형 동생 관계니까 두 사람이 침대 위에서 연기하는 것에 이상한 건 없다는 생각이 점점 들게 되면서 어색함도 사라졌다"고 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 (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성시경, 라디오 통해 ‘성시경 효과’ 발생
· 하의실종패션 200% 소화를 위한 시크릿 아이템
· 윤도현, 러브레터 이후 3년 만에 음악쇼 MC 낙점
· 공병 가져오시면, 천 원 드려요
· 얌전하게 혹은 과감하게, 오피스 룩 스타일 팁
입력 2011-06-13 16:21:37 수정 2011-06-13 16:22: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