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삼성전자, 美 항공사에 갤럭시탭 10.1 공급 협약

입력 2011-06-14 10:40:05 수정 2011-06-14 10:41: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삼성전자의 갤럭시탭 10.1 제품 6,000대가 아메리칸 에어라인(American Airlines) 항공기의 프리미엄 클래스에 탑재된다.

삼성전자와 아메리칸 에어라인 양사 실무진들은 현지 시간 13일 미국 텍사스에 위치한 아메리칸 에어라인 본사에서 갤럭시탭 10.1 대량 공급 등에 관한 협약(LOI: Letter of Intend)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삼성전자의 갤럭시탭 10.1은 3분기 중으로 아메리칸 에어라인 항공기의 프리미엄 클래스에 설치되며, 탑승객들은 갤럭시탭 10.1로 다양한 컨텐츠와 게임 등을 즐길 수 있게 된다.

탐 호튼(Tom Horton) 아메리칸 에어라인 사장은 "항공기에 태블릿을 제공하는 것은 아메리칸 에어라인이 최초 케이스가 될 것"이라며, "프리미엄 클래스 탑승 고객들에게 삼성 갤럭시탭을 통해 최첨단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손대일 삼성전자 미국통신법인(STA) 법인장(전무)도 "아메리칸 에어라인에 탑승하는 고객들이 갤럭시탭 10.1을 체험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향후 B2B 시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삼성은 이번 공급 협약에 앞서 항공기 내부라는 특수성을 감안해 가장 얇고(8.6mm) 가벼우며(560g), WXGA급 10.1인치의 선명한 화면, 편리하고 다양한 UI 등 갤럭시탭 10.1의 하드웨어적 강점과 사용 편의성이 고르게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한편, 미국 시장에서 지난 8일부터 시판된 '갤럭시탭 10.1'은 17일부터는 베스트바이 全 매장과 아마존 등 온라인 사이트를 통해 본격적으로 판매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민재 기자(lm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이승환, “채림과 2003년 가장 행복했다”
· 딥다잉과 네온컬러 소화해야 진짜 스타일 종결자
· 이민호, 액션씬 촬영 중 차랑 반파 교통사고로 응급실 행
· G마켓, 240개 상품 최대 69% 할인 ‘타임세일’
· '신기생뎐', 뜬금없이 나타난 귀신의 정체는?

입력 2011-06-14 10:40:05 수정 2011-06-14 10:41: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