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조여정-김정훈, 소리까지 생생한 리얼‘100초 키스’

입력 2011-06-14 10:48:24 수정 2011-06-14 11:51:3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배우 조여정과 김정훈이 파격적이지만 로맨틱한 100초 키스를 선보여 화제다.

조여정과 김정훈은 지난 13일 첫방송된 tvN 오리지널 드라마 ‘로맨스가 필요해’에서 권태와 사랑 사이에서 갈등하는 10년차 동갑내기 오랜 연인 사이로 연기한다.

두 사람은 첫만남의 떨리는 설레임을 담은 전봇대 키스, 오랜 연인들의 리얼한 격정 키스, 복합적인 감정이 담긴 굿바이 키스 등 첫 방송에서만 총 100초가 넘는 다양한 키스씬을 선보였다.

특히, 첫 만남에서부터 10년 동안 변화해가는 연인들의 감정과 키스 스타일의 변화까지 리얼하다.

촬영당시 두 사람은 큐싸인과 동시에 주변에 스탭들이 없는 것처럼 리얼 키스에 돌입하는 프로다운 면모를 보여주며 촬영장을 뜨겁게 달궜다.

이들이 실제 커플로 착각하게 할 만큼 리얼했던 ‘100초 키스’는 사운드 역시 리얼 그 자체여서 후반작업에서 특별히 사운드 볼륨을 조정해야 했다는 후문이다.

앞으로 버라이어티한 키스씬 뿐 아니라 한 커플이 만나고, 사랑하고, 갈등하는 과정을 생생하고 리얼하게 연기하면서 20~30대 여성시청자들의 현실적인 연애관에 대해 공감을 자극할 예정이다.

장영우 담당 PD는 “각기 다른 연애와 사랑의 형태를 감각적이고 스타일리시하게 그려내며 진정한 사랑의 의미를 찾아가고, 함께 이야기하고 공유할 수 있는 드라마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로맨스가 필요해’는 일과 사랑, 우정 어느것 하나 포기할 수 없는 3명의 커리어우먼의 현실적 욕망과 일, 그리고 진정한 로맨스 찾기를 그린 드라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 (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이승환, “채림과 2003년 가장 행복했다”
· 딥다잉과 네온컬러 소화해야 진짜 스타일 종결자
· 이민호, 액션씬 촬영 중 차랑 반파 교통사고로 응급실 행
· G마켓, 240개 상품 최대 69% 할인 ‘타임세일’
· '신기생뎐', 뜬금없이 나타난 귀신의 정체는?

입력 2011-06-14 10:48:24 수정 2011-06-14 11:51:3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