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서울시오페라단, 오페라 ‘잔니 스키키’ 공연

입력 2011-06-14 15:34:24 수정 2011-06-14 15:35: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시오페라단이 여름시즌을 맞아 오는 7월 6일부터 10일까지 ‘잔니 스키키’를 공연한다.

오페라 ‘잔니 스키키’는 푸치니의 단 하나뿐인 코믹물로 소극장용 단막 오페라이다.

100여 년 전에 창작된 작품이지만 피렌체 부자의 죽음을 둘러싸고 그의 가족들이 펼치는 유산싸움은 현재의 우리들에게도 낯설지 않다.

철부지 딸이 아버지에게 애인과 결혼하겠다고 간청하는 노래 ‘오, 나의 사랑하는 아버지(O mio babbino caro)'는 이 오페라의 유명한 아리아다.

제목만으로는 효심이 가득한 딸일 것 같지만, 사실은 애인과의 결혼을 허락하지 않으면 죽겠다고 아버지를 협박하는 노래다.

그러나 이러한 가사는 푸치니가 만들어낸 서정적이고 아름다운 선율에 묻혀 이어버리게 되고 오히려 이러한 딸의 간청을 들어주는 아버지의 마음을 역으로 이해하게 된다.

한편, 지난 2009년 서울시오페라단의 ‘세빌리아의 이발사’에서 함께 공연했던 지휘자 조정현과 연출가 이경재가 다시 뭉쳤다.

바리톤 김관동, 한경석이 ‘잔니 스키키’로 출연하고, 소프라노 강혜정이 ‘라우레타’로 출연하는 등 국내 정상급 성악가들을 만날 수 있다.

지난 5월에 있었던 서울시오페라의 ‘신인 성악가 오디션’에서 합격한 소프라노 강민성, 테너 강동명, 메조소프라노 김정미 등은 무대를 통해 꿈을 실현해가는 젊은 성악가들로 주목해 볼 만하다.

문의: 02)399-1114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이승환, “채림과 2003년 가장 행복했다”
· 딥다잉과 네온컬러 소화해야 진짜 스타일 종결자
· 이민호, 액션씬 촬영 중 차랑 반파 교통사고로 응급실 행
· G마켓, 240개 상품 최대 69% 할인 ‘타임세일’
· '신기생뎐', 뜬금없이 나타난 귀신의 정체는?

입력 2011-06-14 15:34:24 수정 2011-06-14 15:35:1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