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메밀국수, 유백색 흑갈색 어떤 게 ‘진짜’?

입력 2011-06-15 13:59:30 수정 2011-06-15 14:00: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식품의약품안전청은 여름철 대표음식 중 하나인 메밀국수의 색상에 대해 올바른 정보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우리나라 국민들 대부분이 흑갈색의 메밀국수를 선호하기 때문에, 제조업체에서는 메밀을 볶아 진한 색상의 메밀국수를 제조하고 있다.

식약청은 “대부분의 소비자들은 메밀이 흑갈색인 것으로 생각하고 있지만, 일반적으로 도정된 메밀을 볶지 않고 국수를 제조하면 유백색을 띄게 된다. 메밀의 함량이 30% 이상이더라도 흑갈색을 띄지 않는다”고 밝혔다.

60·70년대 메밀국수는 메밀을 껍질째 갈아서 제조했기 때문에, 일반 국수보다 조금 더 진한 색을 띄었지만, 지금과 같은 진한 흑갈색의 색상은 아니었다.

반면, 현재 대부분의 제조업체는 도정된 메밀을 사용하지만, 소비자가 선호하는 진한 색을 내기 위해 볶는 등의 방법으로 제조하기 때문에 시중 유통되는 메밀국수는 대부분 흑갈색이다.
식약청은 “메밀국수 색상에 대한 소비자의 올바른 인식 개선을 위해 지속적으로 정보를 제공하고, 본래의 맛과 색을 지닌 다양한 제품을 소비자들의 입맛에 맞춰 제공할 수 있도록 유도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조여정-김정훈, 소리까지 생생한 리얼‘100초 키스’
· 여름철 잦은 샤워, 피부에 ‘독’

· 주병진, MBC 무릎팍 도사 출연 '방송복귀하나?'
· 비키니 입기 D-28, 생활 속 다이어트 실천 TIP
· 최지우 VS 제시카 알바, 스타일 대결 승자는?
· 한류 열풍 ‘소녀시대’, 프랑스 파리에서 디자인을 느끼다

입력 2011-06-15 13:59:30 수정 2011-06-15 14:00: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