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LG전자, 중아 최대 통신사와 손잡고 스마트 TV 시장 잡는다!

입력 2011-06-15 14:25:36 수정 2011-06-15 14:26: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LG전자가 중동아프리카 (이하 중아) 최대 통신사업자인 에티살랏(Etisalat: Emirates Telecommunications Corporation)과 손잡고 현지 스마트TV 시장 주도권 확보에 나섰다.

양사는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소재 에티살랏 오디토리움에서 김기완 LG전자 중아지역대표(부사장)와 메튜 찰스 윌셔(Mathew Charles Willsher) 에티살랏 최고마케팅책임자(CMO)가 참석한 가운데 ‘스마트TV 콘텐츠 서비스 제휴 계약 체결식’을 가졌다.

에티살랏은 중아 18개국에 걸쳐 2억명 이상의 가입자를 보유한 현지 최대 유무선 통신사로 인터넷, 3G 이동 통신, IPTV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아랍에미리트에서는 75%의 높은 시장점유율을 기록하고 있다.

이번 제휴를 통해 LG전자는 에티살랏이 보유한 방대한 양의 콘텐츠를 LG 스마트TV를 통해 독점 제공할 수 있게 돼 중아 스마트 TV 시장 선점을 위한 결정적인 교두보를 마련했다.

특히, 양사는 이번 계약을 통해 중아 지역 최초로 IPTV 서비스를 별도의 셋톱박스 없이 LG 스마트TV에서 자유롭게 즐길 수 있는 서비스(eLife On Demand)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 에티살랏이 보유한 뉴스, 최신 영화, 스포츠, 음악 등 다양한 장르의 콘텐츠를 제공하는 서비스(eLife On Web)도 선보인다.

이 서비스들은 이달 말부터 LG 스마트TV의 프리미엄 콘텐츠 메뉴에서 주문형 비디오(VOD) 및 다시 보기 형태로 이용할 수 있고, 기존 구매 고객도 온라인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를 통해 손쉽게 즐길 수 있다.

LG전자는 중아 18개국에 진출한 에티살랏과의 제휴를 기반으로 아랍에미리트(UAE) 외 범 중아 지역으로 스마트 TV 서비스 제휴를 확대할 예정이다.

김기완 중아지역대표는 “다양한 인기 콘텐츠를 보유한 중아 최대의 통신업체인 에티살랏과 긴밀히 협력해 차별화된 콘텐츠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라며 “중아 지역에서 3D TV 뿐만 아니라 스마트 TV 분야에서도 확고한 1위를 달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전자는 연말까지 영화, 방송, 스포츠, 음악 등 지역별로 가장 인기 있는 콘텐츠를 중심으로 400개 이상의 프리미엄 콘텐츠 사업자와 글로벌 파트너십을 구축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지난해에는 호주 최대의 통신사업자인 텔스트라 (Telstra)와 손잡고 IPTV 서비스인 ‘빅폰드(Bigpond) TV’를 LG 스마트 TV를 통해 선보였다.

유럽에서도 프랑스의 오렌지, 포르투갈의 포르투갈텔레콤, 체코의 O2, 이탈리아의 패스트웹(Fastweb) 등 유력 통신사업자들과 손잡고 스마트 TV 콘텐츠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민재 기자(lm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조여정-김정훈, 소리까지 생생한 리얼‘100초 키스’
· 여름철 잦은 샤워, 피부에 ‘독’

· 주병진, MBC 무릎팍 도사 출연 '방송복귀하나?'
· 비키니 입기 D-28, 생활 속 다이어트 실천 TIP
· 최지우 VS 제시카 알바, 스타일 대결 승자는?
· 한류 열풍 ‘소녀시대’, 프랑스 파리에서 디자인을 느끼다

입력 2011-06-15 14:25:36 수정 2011-06-15 14:26: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