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JYJ 재중, “대세야 나중에 꼭 다시보자” 인증샷 공개

입력 2011-06-16 13:51:08 수정 2011-06-16 13:52: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JYJ로 활동 중인 재중과 독일 보쿰에서 활약 중인 정대세 선수가 다정하게 찍힌 인증샷을 공개해 화제다.

재중은 16일 오전 자신의 트위터에 "대세야 나중에 꼭 다시보자"라는 글과 함께 인증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는 재중과 정대세가 쇼파에 앉아 다정하게 있다. 정대세는 선글라스를 착용한 재중의 어깨에 손을 올려놓았고, 재중은 브이포즈의 모습이다.

특히 뒤에 앉아있는 박주영과 준수의 모습도 포착됐다. 이들의 특별한 인맥을 통해 팬들에게 반가움을 주었다.

인증샷을 본 네티즌들은 "진짜 엄청난 인맥이다", "뒤에 박주영선수와 준수가 눈에 보인다", "둘이 반말하겠죠?’, ‘부럽다’ 등의 반응이다.

한편 두 사람은 지난 15일 베트남 호치민에서 박지성 자선축구대회 행사 '두산 아시안 드림컵'에서 선수와 초대가수로 만나게 된 것이 인연이 됐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 (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고소영 자필 편지로 근황 공개, ‘엄마가 되고나니 너무 바쁘네요’
· 뱃살·허벅지 ‘있고’ 가슴 ‘없어’도 수영복 입는 법
· 장윤주, 이번에도 마네킹 몸매 선보여
· 엄태웅-주원 '훈남의 최후' 초절정 엽기셀카
· ‘골드키즈 시대’ 출산율 줄어도 유아용품 매출 ‘상승’
· 머리 한 번 땋았을 뿐인데 ‘청순녀’ 등극
입력 2011-06-16 13:51:08 수정 2011-06-16 13:52: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