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강성-이슬비 ‘오빠동생에서 부부로’ 10월 웨딩마치

입력 2011-06-16 19:06:43 수정 2011-06-16 19:07: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가수 출신 탤런트 강성과 VJ출신 탤런트 이슬비가 오는 10월 웨딩마치를 올린다.

16일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강성과 이슬비는 오는 10월 1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에 위치한 서울교육문화회관에서 웨딩마치를 울린다.

이 커플에 대해 잘 알고있는 관계자는 “7년여 동안 오빠 동생 사이로 지내온 두 사람은 2~3달 전부터 본격적으로 연인사이로 발전했다. 오랜 시간 알아왔던 사이인 만큼 짧은 연애 기간이지만 서로를 믿고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고 전했다.

특히 이슬비는 자신의 미니홈피에 웨딩드레스 입은 사진을 올리고 “저 결혼합니다”란 문구가 쓰인 배경화면과 강성의 ‘너 이길 바래’를 배경음악으로 설정해 놓아 예비신부임을 밝혔다.

2002년 1집 앨범 ‘Always’로 데뷔한 강성은 드라마 ‘야인시대’의 OST ‘야인’으로 큰 인기를 얻었다.

지난해 SBS 드라마 ‘괜찮아 아빠딸’에서 바람둥이 정진구 역으로 출연헤 성공적인 연기 데뷔를 했다. 현재 SBS 드라마 ‘무사 백동수’를 통해 6개월만에 안방극장 컴백을 앞두고 있다.

한편 잡지모델로 데뷔하여 VJ활동을 한 이슬비는 영화 ‘펀치 스트라이크’ ‘안녕, 형아’ 등에 출연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 (ksh@kmomnews.com)




입력 2011-06-16 19:06:43 수정 2011-06-16 19:07: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