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오지은, "브래지어 와이어 때문에 첫사랑 오빠 앞에서 굴욕"

입력 2011-06-17 09:16:11 수정 2011-06-17 09:17: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배우 오지은이 속옷 때문에 첫사랑 오빠 앞에서 민망한 굴욕을 당한 사실을 공개했다.

오지은은 지난 16일에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에 출연하여 짝사랑하던 오빠 앞에서 브래지어로 인해 굴욕을 당한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이 날 방송에서 "학창시절 학생회 간부를 할 때 수련회를 갔는데 짝사랑하던 회장 오빠와 같은 팀이 돼 정말 설렜다"고 먼저 말했다.

이어 "너무 떨려서 잘 쳐다보지도 못하고 얘기를 하고 있었는데 그 오빠의 시선이 내 가슴을 향해 있다는 것을 알고 깜짝 놀랐다"며 "모범적이던 오빠에게 실망했다. 숙소에 들어와 보니 브래지어 와이어가 티셔츠를 뚫고 나와 있었다"고 덧붙였다.

또한 티셔츠를 보자마자 오지은은 너무 창피해 수련회도 다 마치지도 않고 도중에 집으로 왔다고 말했다.

한편 ‘해피투게더’에는 오지은을 비롯해 드라마 '광개토대왕'의 출연진 이태곤, 김정화, 김승수, 임호가 출연해 재치있는 입담을 선보였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 (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김범수 신곡 ‘끝사랑’ 실시간 차트 1위
· 손예진-김희철-동해, ‘셋이 절친 사이였어?’
· 지친 몸과 마음을 위한 ‘휴(休)’ 여행
· 11번가, 1만원대 패션용품으로 ‘바캉스 여신 변신’
· 스타들의 핫팬츠에는 비밀이 있다?
· 하의실종 필수 아이템 ‘부티 슈즈’, 여름에도 쿨하게 신는 법

입력 2011-06-17 09:16:11 수정 2011-06-17 09:17: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