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이성민, 본업인 연기집중을 위해 눈물 펑펑 ‘스타킹’ 하차

입력 2011-06-17 14:17:48 수정 2011-06-17 14:18: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코리아나 멤버 이승규의 딸로 잘 알려진 배우 이성민이 SBS ‘스타킹’ 녹화 후 눈물을 흘렸다.

이성민은 지난해 10월부터 ‘스타킹’에 고정 패널로 출연했으나, 연기 활동에 더욱 충실하기 위해 이번주 녹화를 마지막으로 스타킹에서 하차한다.

스타킹 tm텝들과 동료 연예인들이 녹화가 끝난 후 그녀를 위해 깜짝 파티를 준비했다. 이에 이성민은 생각지 못한 파티에 눈물을 펑펑흘렸다.

스타킹 출연진이 함께한 사진 속 이성민은 동료들에 둘러쌓여 행복한 미소와 함께 브이자를 그렸다. 특히 그 동안 ‘스타킹’을 통해 친분을 쌓아온 티아라, 2PM, 레인보우 등이 함께 있어 이성민의 하차에 대한 아쉬움을 달랬다.

그동안 이성민은 자신의 트위터와 미니홈피를 통해서 ‘스타킹’의 무한 애정을 나타냈다. ‘9개월 동안 스타킹을 통해서 많이 웃고, 울고, 즐길 수 있어서 너무 행복했다’며 ‘마지막까지 평생 잊지 못할 따뜻한 추억을 만들어준 동료들과 스텝분들께 너무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 (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김범수 신곡 ‘끝사랑’ 실시간 차트 1위
· 손예진-김희철-동해, ‘셋이 절친 사이였어?’
· 지친 몸과 마음을 위한 ‘휴(休)’ 여행
· 11번가, 1만원대 패션용품으로 ‘바캉스 여신 변신’
· 스타들의 핫팬츠에는 비밀이 있다?
· 하의실종 필수 아이템 ‘부티 슈즈’, 여름에도 쿨하게 신는 법

입력 2011-06-17 14:17:48 수정 2011-06-17 14:18: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