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레이디 제인 ‘조련퀸’ 등극 ‘쌈디를 매너남으로 훈육’

입력 2011-06-21 09:20:16 수정 2011-06-21 09:21: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가수 레이디 제인이 ‘조련퀸’의 호칭을 얻으며 쌈디와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SBS TV ‘밤이면 밤마다’에서는 지난 20일 ‘남자는 왜? 여자는 왜?’라는 주제로 남녀 심리 청문회가 진행됐다.

이날 출연한 레이디 제인은 바라는 남성상을 묻는 질문에 “여자를 너무 잘 아는 것도 솔직히 재수가 없다”며 “잘 알아도 모르는 척, 조금 어설픈 척을 해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쌈디도 처음에는 아무 것도 몰라서 많은 훈육을 거쳤다”며 “여자가 차에서 내릴 땐 문을 열어줘야 한다고 했더니 이제는 곧잘 한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레이디 제인은 쌈디와의 첫만남부터 러브스토리를 낱낱히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레이디 제인에게 첫 눈에 반한 쌈디가 적극적으로 호감을 표시했다며 “미니홈피를 통해 내 번호를 알아내 연락했다. 내심 바람둥이가 아닐까 걱정했는데 의외로 순수했다. 이후엔 내가 자연스레 챙겨주게 됐다”고 밝혔다.

이날 방송에는 이기광, 정용화, 대성, 김환, 김일중, 김주우, 최기환, 백지영, 레이디 제인, 김현숙, 유이 등이 출연해 남녀 생각 차이에 대한 치열한 공방전을 벌였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 (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유아인, 이미숙에게 ‘25세이상 파격 멜로’ 찍고 싶다고 고백
· 2~30대 직장인 10명 중 8명 이상, 다이어트가 필요하다고 느껴
· 엄정화, 미모의 여동생 공개 ‘우월한 집안이네!’
· 장마철의 복병 무좀, 그 대책은?
· 유세윤의 UV, MBC 8시 뉴스 출연 ‘빵터지는 이태원 프리덤’
· 비키니 입고 싶지?‘바나나다이어트’가 답이야

입력 2011-06-21 09:20:16 수정 2011-06-21 09:21: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