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윤선생영어교실, 학습 교재 800부 기부

입력 2011-06-22 15:44:37 수정 2011-06-22 15:45:1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윤선생영어교실은 보건복지부와 한국사회복지협의회가 함께하는 ‘행복나눔N 캠페인’ 협약을 21일 N서울타워에서 체결하고, 캠페인에 동참할 것을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윤선생영어교실 외에도 CJ엔시티, 한국스마트카드, 롯데관광개발 등 6개 기업이 참여해 다양한 주제의 사회공헌 활동에 함께 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

‘행복나눔N 캠페인’은 소비자가 N마크가 붙은 기업의 제품을 사면 매출액의 약 1%를 기금으로 적립, 사회에 기부하는 형태의 사회공헌 활동으로, 지난해 4월 시작해 현재 롯데마트, LG생활건강, 린나이코리아 등 23개 기업이 참여하고 있다.

윤선생영어교실은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지난 달 자사가 출간한 영어학습만화 ‘미국에서 통하는 생생 초등영어’ 800부를 소외계층 학생들의 영어교육을 위해 기부할 계획이다.

이 책은 현장학습, 운동회, 학예회, 시험 등 초등학교에서 흔히 일어나는 에피소드를 중심으로 초등영어 교과서에 나오는 영어표현과 어휘를 실감나게 다루고 있으며, 생생한 원어민 음성파일이 함께 제공되기 때문에 눈으로 보는 만화에 그치지 않고 듣기 학습까지 가능하다.

윤선생영어교실 마케팅커뮤니케이션본부 김기태 국장은 “이번 협약 체결로 가정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의 영어 교육을 지원할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며 “특히 교육전문 기업으로는 처음으로 캠페인에 동참하는 만큼 이번 활동이 좋은 성과를 거두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조으뜸 기자(ced@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하지원, 한국 여배우 중 근육량 최고!
· 레이디 제인 ‘조련퀸’ 등극 ‘쌈디를 매너남으로 훈육’
· 빗속에서도 사랑스럽게, 여성미 강조한 ‘레인코트’
· 김청, ‘사랑과 야망’ 출연당시 왕따 당한 경험 고백
· ‘2억2천만원’, 신종사기 국제우편 괴엽서 출현
· 여성 건강, 월경상태와 자궁건강에 주의
입력 2011-06-22 15:44:37 수정 2011-06-22 15:45:1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