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홈플러스, 도매가보다 14.5% 싼 ‘착한 쌀’ 판매!

입력 2011-06-22 10:45:16 수정 2011-06-22 10:46: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홈플러스가 작년보다 가격이 크게 오른 쌀을 국내 최저가격 수준에 판매한다.

농수산물유통공사 유통정보에 따르면 21일 전국 일반 쌀 20kg의 평균 도매가격은 3만9000원으로 지난 해 3만2600원에 비해 19.6%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홈플러스는 고객들의 쌀 구매 관련 가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대규모 물량확보 및 자체마진 축소를 통해 23일부터 27일까지 일주일간 전국 123개 점포에서 ‘착한 쌀’(6kg)을 1만원 초특가에 마련했다.

이는 정상가보다 36% 할인된 가격으로 시중 5kg 쌀 1포 판매가(약 1만3800원)보다 저렴하며, 동일 중량 환산 시 21일 전국 평균 도매가보다도 14.5%나 싸다.

전체 물량은 3개월 전부터 총 1200톤(20만 포)을 확보했으며, 더 많은 고객에게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1인당 구매 물량은 하루 6kg 1포로 한정했다.

홈플러스 건식팀 김형훈 바이어는 “앞으로도 서민들의 생활 속에서 빼놓을 수 없는 상품들을 중심으로 지속적인 할인행사를 전개해 물가안정에 기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한지현 기자 (h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하지원, 한국 여배우 중 근육량 최고!
· 레이디 제인 ‘조련퀸’ 등극 ‘쌈디를 매너남으로 훈육’
· 빗속에서도 사랑스럽게, 여성미 강조한 ‘레인코트’
· 김청, ‘사랑과 야망’ 출연당시 왕따 당한 경험 고백
· ‘2억2천만원’, 신종사기 국제우편 괴엽서 출현
· 여성 건강, 월경상태와 자궁건강에 주의
입력 2011-06-22 10:45:16 수정 2011-06-22 10:46: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