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롯데면세점, 상반기 외국인 관광객 1만 5천명 유치

입력 2011-06-22 10:51:26 수정 2011-06-22 10:52: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롯데면세점이 한류를 관광산업에 접목시킨 ‘엔터투어먼트 마케팅 콘텐츠’로 올해 상반기 약 1만 5천명의 외국인 관광객을 유치했다고 밝혔다.

여행사가 아닌 일반 기업이 마케팅 콘텐츠만 활용하여 현 수준의 외국인 관광객을 유치한 것은 전무후무한 성공 사례다.

외국인 관광객 유치 성공에는 롯데면세점의 전속모델을 활용한 엔터투어먼트 마케팅 전략이 주효했다.

지난 3월에는 빅뱅, 2PM, 2AM 등이 출연한 ‘제10회 패밀리 콘서트’를 성황리에 개최했고, 지난 달까지 JYJ, 최지우, 빅뱅 등의 팬미팅이 진행되었다. 이외에도 롯데면세점의 다양한 자체 마케팅 활동으로 상반기 동안 약 1만 5천명의 외국인 관광객을 한국으로 직접 유치했다.

이를 국내 경제적 부가가치로 따져보면, 1인당 평균 약 200만원의 여행 비용을 쓴다고 가정했을 때 올 상반기 약 3백억 원의 외화를 벌어들인 셈이다.

롯데면세점 마케팅팀 김주남 팀장은 "2004년 한류스타 마케팅을 최초로 시작한 롯데면세점은 일반적인 한류스타 마케팅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 시켜 관광(Tour)과 엔터테인먼트(Entertainment)가 결합된 ‘엔터투어먼트(Enter-tour-ment) 마케팅’으로 확대했다”며 “일반 기업이 마케팅 콘텐츠로 외국인 관광객 유치에 실질적으로 성공할 수 있는 곳은 롯데면세점이 유일무이하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한지현 기자 (h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하지원, 한국 여배우 중 근육량 최고!
· 레이디 제인 ‘조련퀸’ 등극 ‘쌈디를 매너남으로 훈육’
· 빗속에서도 사랑스럽게, 여성미 강조한 ‘레인코트’
· 김청, ‘사랑과 야망’ 출연당시 왕따 당한 경험 고백
· ‘2억2천만원’, 신종사기 국제우편 괴엽서 출현
· 여성 건강, 월경상태와 자궁건강에 주의
입력 2011-06-22 10:51:26 수정 2011-06-22 10:52: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