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LG, 차세대 ‘시네마 3D 모니터 TV’ 본격 출시

입력 2011-06-28 15:18:10 수정 2011-06-28 15:19: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LG전자가 PC없이도 일반 TV 방송을 생생한 3D영상으로 구현하는 ‘시네마 3D 모니터TV’를 28일 출시했다.

LG전자는 이번 제품 출시를 통해 한층 강화된 시네마 3D 모니터 라인업으로 국내 3D모니터 시장을 주도할 계획이다.

이 제품은 차세대 FPR 기술을 적용해 기존 셔터안경 3D 제품의 단점인 화면과 안경의 깜박거림, 어지럼증과 어두운 3D 화면, 무겁고 불편한 안경 등을 모두 없앴다.

이번 제품은 지난 4월말 출시한 시네마3D모니터에 TV수신 기능을 추가했다.

특히, 3D 변환 칩을 모니터 자체에 내장해 PC를 연결하지 않아도 일반 TV 방송을 비롯한 모든 2D 영상을 시네마 3D만의 입체영상으로 변환해 감상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3D 변환을 위해서는 리모컨의 3D 변환 버튼만 누르면 된다.

또, 외장 하드나 USB메모리를 모니터에 직접 연결하면 플레이가 지원되는 영화나 사진 파일을 실감 있는 3D 영상으로 자유롭게 변환해 즐길 수 있다.

블루레이 플레이어와 게임기도 직접 연결, 생생한 3D영상과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이 제품은 23인치 크기로 풀HD(1,920 X 1,080) 해상도의 와이드 화면과 5백만 대 1의 명암비를 지원, 더욱 더 선명하고 밝은 영상을 구현한다.

또, 5와트 출력의 2채널 스피커가 내장되어 MP3플레이어를 모니터에 직접 연결해 생생한 음질로 재생할 수 있다.

16.8 밀리미터(mm)의 얇은 두께와 투명 메탈 소재를 적용한 디자인은 날렵함과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판매가는 47만 9천원으로, 제품 구매 시 3D 전용 안경 2개(기본형, 클립형)를 기본 제공한다.

LG전자 한국 HE마케팅팀장 이태권 상무는 “3D까지 지원하는 TV겸용 모니터를 고객에게 부담 없는 가격으로 제공함으로써 시네마 3D 모니터 라인업 및 판매를 확대하고 게임, 영화 등 컨텐츠 산업과의 공동 마케팅을 통해 3D 모니터 시장에서도 선두주자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공정위, 신라면블랙? 그저 라면일 뿐···과징금 1억 5,500만원
· 김주하, ‘서른 이후 돋보이는 최고의 여성’ 1위 선정
· 한혜진-정시아-최현정, ‘같은 옷 다른 느낌!’
· 여드름, 가슴과 등을 조심해라

· 구하라 ‘런닝맨’ 반말 논란, 열심히 하는 하라구 되겠습니다’
· 스트레스성 불면증, 따뜻한 우유나 보양식으로 챙겨야
입력 2011-06-28 15:18:10 수정 2011-06-28 15:19:10

#키즈맘 , #건강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