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우정사업본부, 무료 어린이보험 가입 사업 벌여

입력 2011-06-29 11:15:28 수정 2011-06-29 11:16: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지식경제부 우정사업본부는 저소득 한 부모 가정의 12세 이하 어린이 100명에게 2억 4,000만원을 들여 우체국의 어린이 종합의료보험 상품인 ‘무배당 꿈나무보험’을 가입시켜 준다고 29일 밝혔다.

이 상품은 감기, 골절, 식중독 등 일상의 가벼운 질병에서부터 아토피 피부염 등 주요성장기질환, 소아암 등 중증질환에 이르기까지 입원비와 수술비를 보장한다. 소아암의 경우 최대 5천만 원까지 지급하며, 가입일로부터 20년간 보장한다.

김명룡 본부장은 “한 부모 가정의 자녀들은 가정의 붕괴와 사회적인 편견으로 인해 사회적, 심리적, 경제적인 어려움의 3중고를 겪고 있다”면서, “미래의 꿈나무들이 건강한 사회인으로 성장하는데 우체국보험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공효진-유재석, ‘가족이 돼 보고픈 연예인’ 1위
· 잇 아이템 ‘튜튜 스커트’로 헐리웃 키즈 따라잡기!
· 중학교 기말고사, 고득점 받는 공부법은?

· 임재범 ‘나치 의상은 반어적 퍼포먼스’ 해명
· 여자들만 레인코트 입나? 남성 레인코트 출시 강세

· 우리는 왜 재테크에 실패하는가?

입력 2011-06-29 11:15:28 수정 2011-06-29 11:16: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