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피지훈 교수, 소아뇌종양학회에서 ‘아해 우수연구상’ 수상

입력 2011-06-29 15:42:32 수정 2011-06-29 15:43: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대학교어린이병원 소아청소년신경외과 피지훈 교수는 소아 악성뇌종양인 수모세포종에 있어 현재 치료 실정에 맞는 새로운 병기법을 제안한 공로로 지난 6월 16일에 개최된 ‘제 10차 대한소아뇌종양학회 (Korean Society of Pediatric Neuro-Oncology) 학술대회’에서 ‘아해 우수연구상’을 수상했다.

소아의 악성뇌종양인 수모세포종의 병기 분류는 현재까지 1967년 Chang 교수가 제안한 병기법(Chang's M staging)이 인용되어 왔다. 그러나 진단기술이 CT에서 MRI로 발전하고 치료성적도 향상되어 이 병기법에 대한 비판적 의견이 있었다.

이에 소아청소년신경외과 김승기 교수와 피지훈 교수는 본원의 환자 86명의 수술전 병기와 치료성적을 분석하여 새로운 병기법을 제안하고 이를 뇌척수액의 흐름에 의한 종양 전이기전에 바탕을 두었다고 하여 CSF(Cerebrospinal fluid) M staging으로 이름을 지었다.

아해 우수연구상은 소아 뇌종양 환자의 생존율을 향상시키고 삶의 질을 높이는데 기여한 우수 의료인을격려하기 위해 2009년 대한소아뇌종양학회에서 제정됐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조다연 기자(cd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공효진-유재석, ‘가족이 돼 보고픈 연예인’ 1위

· 잇 아이템 ‘튜튜 스커트’로 헐리웃 키즈 따라잡기!
· 중학교 기말고사, 고득점 받는 공부법은?
· 임재범 ‘나치 의상은 반어적 퍼포먼스’ 해명
· 여자들만 레인코트 입나? 남성 레인코트 출시 강세

· 우리는 왜 재테크에 실패하는가?
입력 2011-06-29 15:42:32 수정 2011-06-29 15:43: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