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SPC그룹, 서울대학교와 손잡고 유가공회사 세운다

입력 2011-06-30 17:07:48 수정 2011-06-30 17:08: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SPC그룹이 서울대학교와 함께 유가공회사를 설립한다.

서울대학교와 SPC그룹은 6월 30일 유가공회사 설립을 위한 산학협력 계약을 체결했다.

체결식에서 서울대학교 오연천 총장은 “유가공회사 설립으로 산학협력을 통한 바람직한 사업화 모델을 제시함은 물론, 국내 식품산업 분야에 새로운 이정표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SPC그룹 허영인 회장은 “이번 유가공회사 설립은 산학협력 연구를 통해 개발된 안전하고 건강한 유제품을 소비자들에게 공급함으로써 ‘건강과 행복’이라는 경영철학을 실현하는데 큰 몫을 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서울대학교와 산학협력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앞으로 SPC그룹과 서울대 기술지주회사가 각각 출자하여 설립될 이 회사는 우유를 시작으로 유가공사업까지 범위를 확장할 것이며, 올 8월부터 기능성 우유의 시험생산, 성분분석과 인증, 브랜드 개발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한다.

또한 이 협력회사에서 생산된 제품은 2012년 상반기부터 SPC그룹이 운영하는 파리바게뜨와 서울대학교, 서울대병원 등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한편, SPC그룹과 서울대학교는 농업생명분야 산학협력 연구의 중요성을 공감해, 지난 2009년 서울대학교 안에 ‘SPC농생명과학연구동’을 준공하고, ‘SPC식품생명공학연구소’를 운영하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윤계상-서지석, '하이킥3,짧은 다리의 역습'서 허당형제
· 어려울 땐 기본부터, 스타일링 TIP
· 몸매종결자 박한별의 바캉스 룩

· 증권사 직원이 휴가 전 사놓고 갈 주식은?
· 한스킨 ‘파격 이벤트’ 최대 80% 할인

· 컴퓨터 앞 직장인, ‘중년안’ 올 수 있다
입력 2011-06-30 17:07:48 수정 2011-06-30 17:08: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